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참된 십자가의 의미
작성자 미션퍼블릭 등록일 2016-05-24
참된 십자가의 의미
  어떤 교회에서 재정적인 문제로 교회가 발칵 뒤집히는 일이 생겼습니다. 그 죄의 누명을 한 안수집사님이 다 뒤집어썼습니다. 평소에 그분의 언행으로 보아서 그분은 절대로 그런 일을 할 분이 아니었음에도 불구하고 전 교인은 그분이 그 문제를 일으킨 사람인 줄 알았습니다. 교인들이 온갖 흉을 다 보았습니다. 그리고 교회에서도 안수집사의 직분을 박탈했습니다. 그래도 그 안수집사님은 묵묵히 그 교회를 계속 다녔습니다.
 
  5년의 세월이 흘렀습니다. 한 집회를 통해서 5년 전에 교회에 재정적인 문제를 일으킨 진짜 장본인이 은혜를 받고 견딜 수 없어서 자기가 죄를 졌다고 그때서야 교회에 고백했습니다. 그 고백으로 안수집사님의 누명이 벗겨지는 순간, 많은 교인들은 안수집사님을 우러러보게 되었습니다. 이 안수집사님의 태도가 바로 십자가의 의미를 아는 태도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살다보면 때로 누명을 쓰는 일이 있습니다. 그 순간에도 침착할 수 있어야 합니다. 나중에 하나님이 누명을 벗겨주면 우러러 보이게 될 것입니다. 그러나 내가 누명을 벗으려고 동분서주하면 오히려 좁쌀 같은 마음을 가진 사람처럼 보이게 됩니다. 우리는 좁쌀 같은 마음을 가진 사람이 되지 말고 십자가를 질 수 있어야 합니다.
 
  그 안수집사님의 경우를 한번 생각해 보십시오. 그분을 누가 함부로 보겠습니까? 5년이란 세월을 남의 죄를 짊어지고 말없이 앉아서 그 수모, 그 누명, 그 조롱, 그 저주를 다 받고도 누명을 벗으려고 안달하지 않았습니다. 아마 이렇게 생각했을 것입니다. "내가 만약 그 죄를 저 사람이 졌다고 말하면 그 사람이 교회를 떠날텐데." 그런 생각을 가지고 남의 죄를 짊어지고 죄를 지은 장본인이 은혜 받고 회개할 때까지 인내하는 모습이 얼마나 귀한 모습입니까? 그래서 결국 그 죄를 지은 장본인도 살고 안수집사님의 누명도 벗게 되었으니 얼마나 신바람 나는 일입니까?
 
  십자가를 짊어지면 고통스럽습니다. 그러나 기쁘게 질 수 있어야 합니다. 십자가를 짊어지고 너무 고통스러울 정도의 믿음을 가지면 결국 십자가를 질 수 없습니다. 남의 죄로 누명을 써도 얼굴 색깔 하나 변치 않고 "주여! 내가 누명을 쓰고 저 사람이 의로워졌습니다."라고 말하면서 얼굴에 화색이 되는 것이 바로 십자가를 지는 모습이 아니겠습니까? 자기가 죄의 누명을 쓰고 죽어지고, 죄인을 의롭게 만드는 것이 바로 십자가입니다. 이런 십자가를 잘 지는 성도들이 있는 교회가 하나님이 함께 하시고 은혜와 사랑이 넘치는 교회가 될 것입니다.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78 성육신이 무엇입니까? 요삼일육선교회 62 2018.11.21
77 4복음서의 의의 요삼일육선교회 130 2018.10.24
76 은혜로운 삶 요삼일육선교회 309 2018.09.19
75 계시의 3대 판별기준 요삼일육선교회 319 2018.08.22
74 성령님의 보증하심 요삼일육선교회 463 2018.07.19
73 교회사랑 10계명 요삼일육선교회 518 2018.06.27
72 하나님의 예정하심 미션퍼블릭 649 2018.05.09
71 예배에 관한 5대 원리 미션퍼블릭 859 2018.04.11
70 전도의 3대 원리 미션퍼블릭 1002 2018.03.14
69 거룩한 자존심으로 사십시오 미션퍼블릭 1489 2018.02.14
68 은혜의 중요성 미션퍼블릭 1302 2018.01.17
67 눈높이를 맞춘 사랑 미션퍼블릭 1269 2017.12.20
66 강력한 축복의 기관차 미션퍼블릭 1516 2017.11.07
65 말씀과 하나 되십시오 미션퍼블릭 1672 2017.10.03
64 끈질긴 믿음의 축복 미션퍼블릭 1484 2017.09.12
63 다니엘서 종말연구의 중요성 미션퍼블릭 1267 2017.08.22
62 마음이 넓어지는 성공 미션퍼블릭 1351 2017.07.25
61 3가지의 깊은 만남 미션퍼블릭 1449 2017.07.04
60 오래 기억될 존재가 되는 길 미션퍼블릭 1536 2017.06.20
59 인생을 속단하지 마십시오 미션퍼블릭 1532 2017.05.16
58 결말이 선함을 믿으십시오 미션퍼블릭 1408 2017.04.25
57 가장 위대한 축복의 통로 미션퍼블릭 1486 2017.04.11
56 강력한 축복의 기관차 미션퍼블릭 1623 2017.03.28
55 진노의 하나님 미션퍼블릭 1426 2017.03.14
54 하나님은 변함없이 선하십니다 미션퍼블릭 1669 2017.02.28
53 확고한 목표를 가진 것 미션퍼블릭 1729 2017.02.14
52 극복하지 못할 시련은 없습니다 미션퍼블릭 1924 2017.01.10
51 행복은 마음먹기에 달렸다 미션퍼블릭 1774 2016.11.22
50 칭찬의 중요성 미션퍼블릭 1709 2016.11.03
49 하나님의 자녀답게 살라 미션퍼블릭 1780 2016.10.18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