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를 새로 오픈하였습니다(2015년 11월 1일)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담안편지175 - 애타게 기다리시는 저희 모친을 생각하며
작성자 미션퍼블릭 등록일 2017-09-06
담안편지175 - 애타게 기다리시는 저희 모친을 생각하며
  이한규 목사님께
  새벽기도를 읽고 기도하며 매일 아침을 시작하며 하루를 시작하게 하여주심을 하나님께 감사드리며
  이한규 목사님께도 항상 새벽기도를 지켜주시고 이 글을 읽는 모든 이에게 희망이 되기를 기도합니다.
   
  저는 저의 잘못으로 잘못된 판단으로 세상 죄를 짓고 이곳 00구치소에 수감 중인 000이라고 합니다.
  고통과 모든 생각이 나를 힘들게 하고 모든 것을 자포자기하는 식으로 몇 달을 지내다가
  어느 순간부터 이러면 안되지 밖에서 저만 애타게 기다리시는 저희 모친을 생각하며
  다시 한 번 힘을 내려고 기독교 집회에 참석하고 열심히 살고자 하는 순간 새벽기도 책을 접하고
  매일 아침 읽고 기도와 묵상으로 말씀을 알아가고 아침을 시작하게 되어 얼마나 감사한지요.
  이곳에서도 이런 시간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을 생각도 못했었답니다.
   
  “뚜렷한 비전을 가져라”
  “비전을 따라 행동하라”는 말씀이 나의 마음에 큰 도전이 되어 감사합니다.
  전의 인생은 비전도, 꿈도, 열정도 없이 하루하루를 살았던 것 같습니다.
  계획도 없었고....그래서 실패했고 인생의 밑바닥인 이곳까지 내려오게 되었던 것 같습니다.
   
  학창시절 순수했던 믿음과 신앙은 사회생활과 현실 속에서 어느 순간 사라져 버리고
  하나님을 멀리하고 내 주관대로 살아가는 우를 범하게 되었습니다.
  사람이 간사한 것이 이곳에 와서 힘들고 어려워지니
  하나님을 다시 찾게 되는 나약함을 절실히 뉘우치며
  열심히 살고자 하루하루를 최선을 다하려고 노력합니다.
  이렇게 새 힘을 얻게 해주신 이한규 목사님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저는 00구치소에 0년 0월형으로 수감되어 생활하며
  0년의 형기를 지내고 있고 올해로 00이란 적지 않은 나이에
  큰 실패를 안고 이곳에 들어와 많은 도전을 받고 있습니다.
  이곳에서 하나님이 저를 부르심이 무엇인지?
  이 나이에 인생의 모든 것을 잃고 어떻게 새롭게 살아야 하는지?
  새로운 비전, 꿈을 가질 수 있을지? 하는 것들이 많은 생각에 빠져듭니다.
   
  이곳에 와서 다시 하나님께 나아가고자
  새벽을 새벽기도로 하나님께 하루를 시작하고
  하나님의 사랑을 다시 알아가려 노력하고 있습니다.
  두 달 동안 잠이 오지 않아 괴로워 하다가
  7월 25일부터 잠이 올 때 까지만 하기로 작정하고 시작한 신약성경 필사가
  사도행전을 필사하고 있습니다.
  지금은 잠도 잘 자고 있고 감사하며 생활하고 있답니다.
   
  신약성경 필사를 계속하며 새로운 목표가 생깁니다.
  인생을 살면서 이렇게 무언가에 열정을 가지고 한 적이 있었나 하고 생각하니 없었던 것 같습니다
  신약성경 필사를 완성하여 열정을 가지고 새로운 인생을 시작할 때
  성경필사의 마음을 기억하고 힘들 때 잊지 않는 힘이 되게 해주시기를...
  전의 잃어버린 인생을 남은 인생을 살아가는 참고 자료로
  과거의 내가 현재의 나를 만들었듯이 현재의 내가 미래의 내가 되기 위해
  오늘도 열심히 살아가려 합니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못난 죄인의 글을 끝까지 읽어 주심을 감사드립니다.
  2017년 8월 19일  00 드림
   
  P.S 새벽기도로 아침을 여는데 8월에는 새벽기도가 이곳에서 들어오지 않았는지 몇 권이 부족했는지
  제가 있는 곳에는 들어오지 않아 아침마다 읽던 새벽기도가 없어 아쉬움이 가득 합니다.
  죄송하지만 새벽기도 8월호를 한 번만 보내주시길 바라며 이 글을 적습니다.
  항상 감사하는 마음으로 겸손하게 살게 하여 주심을 감사드립니다.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358 담안편지205 - 누군가 보내주는 새벽기도를 통해 미션퍼블릭 7 2017.11.22
357 담안편지204 - 저는 14살 때부터 신앙인의 삶을 살았지만 미션퍼블릭 22 2017.11.20
356 주일예배 대표기도 (서수연집사) 미션퍼블릭 26 2017.11.20
355 담안편지203 - 책 값이 없어요. 나중에 드릴게요. 미션퍼블릭 40 2017.11.17
354 마음을 따뜻하게 하는 글귀 (월새기 2017년 12월호 - 그림 이한나) 미션퍼블릭 31 2017.11.17
353 담안편지202 - 자식은 부모 가슴에 영원한 돌덩어리 미션퍼블릭 49 2017.11.15
352 담안편지201 - 새벽기도를 계속 읽을 수 있게 도와주십시오 미션퍼블릭 79 2017.11.13
351 주일예배 대표기도 (정미라집사) 미션퍼블릭 55 2017.11.13
350 담안편지200 - 다시는 이런 곳이 내 거처가 되어서도 안되겠지만 미션퍼블릭 80 2017.11.10
349 담안편지199 - 읽고 또 읽으며 너무나 은혜가 되어 미션퍼블릭 83 2017.11.08
348 주일예배 대표기도 (조돈철집사) 미션퍼블릭 66 2017.11.08
347 담안편지198 - 이 세상이 살아가 볼 필요가 있음을 느끼며 미션퍼블릭 70 2017.11.06
346 담안편지197 - 새벽기도 읽는 재미 미션퍼블릭 80 2017.11.03
345 담안편지196 - '리더의 축복을 꿈꾸라' 미션퍼블릭 82 2017.11.02
344 주일예배 대표기도 (여승훈선교사) 미션퍼블릭 68 2017.11.01
343 담안편지195 - 어느 날 아침은 위로로, 어느 날 아침은 따가운 채찍으로 미션퍼블릭 101 2017.11.01
342 담안편지194 - 이제 저의 삶의 궤도가 달라졌답니다 미션퍼블릭 97 2017.10.30
341 담안편지193 - 로마서 5장 3~4절 말씀을 따라가고 있는 중입니다. 미션퍼블릭 108 2017.10.27
340 담안편지192 - 지옥 불구덩이로 빨려 들어가고 있을 때 미션퍼블릭 118 2017.10.25
339 담안편지191 - 이제는 어느 것도 두렵지 않습니다 미션퍼블릭 143 2017.10.23
338 주일예배 대표기도 (정태은권사) 미션퍼블릭 123 2017.10.23
337 담안편지190 - 이곳 00교도소에서는 구할 수가 없습니다 미션퍼블릭 148 2017.10.20
336 마음을 따뜻하게 하는 글귀 (월새기 2017년 11월호 - 그림 이한나) 미션퍼블릭 93 2017.10.19
335 주일예배 대표기도 (박은주집사) 미션퍼블릭 106 2017.10.17
334 담안편지189 - 월새기 책을 무료로 받아볼 수 있는지요? 미션퍼블릭 156 2017.10.17
333 담안편지188 - 저의 죄값을 감히 십자가라고 여기지 않도록 미션퍼블릭 148 2017.10.13
332 담안편지187 - 하나님의 마음을 조금 알게 된 제게 미션퍼블릭 176 2017.10.10
331 담안편지186 - 명쾌한 편지 미션퍼블릭 173 2017.10.10
330 주일예배 대표기도 (이승연사모) 미션퍼블릭 128 2017.10.09
329 담안편지185 - 내 삶의 새로운 터닝포인트 미션퍼블릭 183 2017.10.06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