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무엇이 우상인가?
작성자 요삼일육선교회 등록일 2018-07-11
무엇이 우상인가?
  무엇이 우상인가? 무엇이든지 하나님보다 앞세우고 더 사랑하는 것은 우상이다. 어떤 사람은 자녀가 우상이다. 하나님 앞에 헌신도 안 하면서 고액과외를 시키는 것은 복된 일이 아니다. 어떤 사람은 돈이 우상이다. 돈을 벌겠다고 예배를 빠지는 일은 불행을 초래하는 일이다. 어떤 사람은 해피란 강아지가 죽었다고 6개월 동안 우울증에 걸려 정신과 치료를 받았다. 그것은 강아지가 우상처럼 된 것이다.
   
  그 중에서 가장 무서운 우상숭배는 귀신을 섬기는 행위다. 사주단자 모시고, 사주팔자에 집착하고, 육십갑자로 육갑을 떨고, 사주 작명을 하고, 겉궁합, 속궁합, 띠궁합, 육신궁합을 보고, 육친운, 장애운 등으로 운세를 살피고, 점성술, 역술, 토정비결, 택일을 신봉하고, 고목나무신, 용왕신, 칠성신 등을 섬기는 온갖 무속행위들은 심심풀이로도 접하지 말라.
   
  특별히 가정 안에 있는 우상을 버리라. 그때 가족들과 갈등이 생길 수도 있지만 그래도 하나님의 뜻이라면 최종 선을 믿고 과감히 결단하라. 그러면 잠시 고난이 있어도 그 다음에는 반드시 하나님의 축복의 역사가 펼쳐질 것이다.
   
  기드온의 행동으로 백성들이 그를 죽이려고 했지만 기드온의 아버지 요아스는 오히려 “바알이 참 신이라면 바알이 내 아들을 죽이도록 내버려 두라!”고 기드온을 변호하는 기적이 일어났다(31절). 아마 요아스도 바알 신을 섬기면서 평소에 많은 회의를 느꼈던 것 같다. 바알을 섬겨서 되는 것이 하나도 없었다. 그래서 자기도 바알을 때려 부수고 싶었는데 아들이 그렇게 해주니까 차라리 속이 후련했다.
   
  결국 기드온의 과감한 결단으로 기드온의 아버지도 신앙을 회복했다. 그리고 그날 이후로 기드온에게는 ‘바알과 다투는 사람’이란 뜻으로 여룹바알이란 별명이 붙으면서 오히려 강력한 리더십을 얻게 되었다. 그처럼 죽기를 각오하고 갈등도 각오하고 우상을 버리면 엄청난 손해가 예상되고 죽을 것 같지만 오히려 복된 길이 열린다. 결국 우상을 버리는 행동은 축복으로 가는 관문이다. 그 관문을 과감하게 통과하라. 특별히 가정 내의 여룹바알이 되어 가정 우상을 철폐하는 선두주자가 되라.
   
  사회의 우상을 철폐하는 일에도 힘써야 하지만 그 일에는 지혜가 필요하다. 우상을 철폐한다고 단군상의 목을 자르고, 불상을 때려 부수고 거기에 빨간 십자가로 페인트칠을 하면 오히려 역효과가 난다. 그것은 참 기독교의 모습이 아닌 이단적인 행동들이다. 교리는 정통 교리를 가지고 있어도 행동이 이단의 행동이면 역시 이단이라고 할 수 있다. 삼위일체를 부정하는 것도 이단이지만 ‘공의와 사랑의 하나님’을 부정하는 것도 이단이다.
   
  그런 식의 행동을 보여주는 기독교 이단이 기독교의 이름으로 죄를 지은 역사가 얼마나 많았는가? 히틀러의 사명은 전 세계를 독일식 기독교 국가로 만드는 것이었다. 그런 그가 내세운 나치식 이단 기독교가 결국 얼마나 큰 죄를 저질렀는가? 힘의 논리를 앞세워 상대를 때려 부수는 방식으로 기독교의 우월성을 전파하는 것은 사실 ‘행동으로 보여주는 이단’과도 다름없다.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52 더 좋은 곳으로 나아가라 요삼일육선교회 11 2018.12.12
51 바른 지식이 충만해지라 요삼일육선교회 89 2018.11.14
50 근신하고 깨어 기도하라 요삼일육선교회 158 2018.10.17
49 분수를 알고 사명에 충실하라 요삼일육선교회 277 2018.09.12
48 잘못된 서원을 주의하라 요삼일육선교회 315 2018.08.08
>> 무엇이 우상인가? 요삼일육선교회 392 2018.07.11
46 진노의 하나님 미션퍼블릭 460 2018.06.07
45 현대인을 속박하는 4대 귀신 미션퍼블릭 771 2018.05.02
44 말씀과 기도를 가까이 하라 미션퍼블릭 826 2018.04.04
43 율법도 소중히 여기라 미션퍼블릭 1011 2018.03.07
42 예언을 멸시하지 말라 미션퍼블릭 1001 2018.02.07
41 영적인 참된 스타가 되라 미션퍼블릭 1095 2018.01.10
40 믿음이 주는 축복 미션퍼블릭 1178 2017.12.13
39 말씀과 하나 되십시오 미션퍼블릭 1586 2017.10.26
38 겸손한 사람 미션퍼블릭 1364 2017.09.14
37 심슨의 성결론(6) 영에 대한 7가지 정의 미션퍼블릭 1189 2017.08.17
36 심슨의 성결론(5) 성령으로 충만해지십시오 미션퍼블릭 1325 2017.07.13
35 하나님을 아는 믿음 미션퍼블릭 1445 2017.06.15
34 자기 우상화를 극복하라 미션퍼블릭 1580 2017.05.11
33 보고 믿으려고 하지 말라 미션퍼블릭 1372 2017.04.19
32 골로새서를 쓴 이유 미션퍼블릭 1631 2017.03.02
31 심슨의 성결론(4) 자신을 내어드리십시오 미션퍼블릭 1920 2017.02.02
30 심슨의 성결론(3) 죄를 주님께 넘겨드리십시오 미션퍼블릭 1478 2016.12.27
29 심슨의 성결론(2) 죄악으로부터의 분리 미션퍼블릭 1599 2016.11.15
28 미디안 광야 학교 미션퍼블릭 1808 2016.10.27
27 율법주의의 잘못 3가지 미션퍼블릭 1800 2016.10.11
26 심슨의 성결론(1) 성결이라는 천상의 아름다움 미션퍼블릭 1653 2016.09.22
25 표적에 매달리지 말라 미션퍼블릭 1863 2016.08.04
24 어둠의 세력을 이기는 길 미션퍼블릭 1880 2016.07.21
23 이단에게 나타나는 특징들 미션퍼블릭 1727 2016.07.07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