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상처는 인생의 보물지도
작성자 요삼일육선교회 등록일 2018-07-25
상처는 인생의 보물지도
 독일 여성 신학자 도로테 죌레(Dorothee Soelle)는 젊은 시절 아우슈비츠의 경험을 통해 ‘신의 죽음’을 주장했고, 뒤늦게 하나님의 여성성을 느끼고 여성신학을 펼쳤다. 그러다가 죽기 얼마 전부터는 하나님의 신비에 깊이 몰입되었다.
   
  그녀는 ‘깨지기 쉬운 창(Window of Vulnerability)’이란 저서에서 독일 신화에 나오는 영웅 지그프리드(Siegfried)를 소개했다. 지그프리드가 용을 죽여 그 피로 목욕하자 그의 피부는 강철처럼 되어 어떤 칼도 뚫지 못하는 무적의 영웅이 되었다. 그처럼 현대인은 어떤 상처도 받지 않는 단단한 피부를 원하며 자기를 위한 견고한 성을 쌓지만 문제는 그 견고한 성 안에서 자신이 죽어가게 되었다.
   
  도둑이 무섭다고 창문을 다 벽돌로 막아버린다면 빛도 없게 되고, 공기도 탁해지고, 생명체는 서서히 죽게 된다. 그러므로 깨지기 쉬운 창도 필요하다. 단단한 자기껍질에 둘러싸인 마음보다 차라리 상처를 잘 받는 마음이 낫다. 현대인들은 살기 위해 강한 껍질을 선호하지만 진짜 사는 길은 깨지기 쉬운 창을 통해 창문 너머를 보는 것이다. 깨지기 쉬운 창이라도 있어야 이웃이 보이고 하늘이 보인다.
   
  죌레는 말했다. “살아있다는 것은 상처받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To be alive is to be vulnerable). 신실하다는 것은 안전의 유혹을 거부하는 것입니다(To be faithful is to resist the temptation of security).” 인생에는 아픔도 있고 상처도 있다. 그래도 지나치게 담을 치고 요새를 쌓지 말아야 한다. 믿음이란 상처받지 않으려는 몸부림이 아니다. 나만의 안전을 꾀하려는 ‘이기적인 나’에 대한 저항이 필요하다.
   
  ‘과거의 나’에 안주하는 삶을 거부하고 ‘내일의 나’를 향해 상처를 각오하는 용기가 희망의 요체다. 상처는 지양(止揚)할 것이기도 하지만 지향(指向)할 것이기도 하다. 예수님은 강철갑옷을 포기하시고 상처의 창을 통해 하늘 문을 여셨다.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 강철갑옷을 벗고 자신을 무장해제 시킬 때 행복의 문이 열린다.
   
  인간의 무능함은 하나님의 전능함이 임하는 토양이다. 무능함의 자인은 무책임의 자인이 아니다. 사랑 안에서는 무능함이 유능함이 되고 상처가 상급이 된다. ‘의식 없는 후퇴와 침묵’은 최악의 선택이지만 ‘의식 있는 후퇴와 침묵’은 최선의 선택이다. 사람이 상처로 인해 하나님을 꿈꿀 때 하나님도 사람을 꿈꾸고 사람이 상처로 인해 하나님을 필요로 할 때 하나님도 사람을 필요로 한다.
   
  상처의 창은 꿈과 꿈이 만나는 통로다. 상처의 창이 없으면 낯선 경험은 늘고 낯선 경험으로 세운 논리는 삶을 더 어렵게 만든다. 상처의 창을 통해야 삶이 새롭게 보인다. 예수님의 별명 중 하나가 ‘창녀의 친구’였다. 마음의 갑옷을 벗으면 창녀도 친구로 보인다. 상처의 창은 나도 살게 하고 세상도 살게 한다. 상처의 열쇠를 통해 정보의 보고가 열린다. 상처는 인생의 보물지도다.이한규의 <상처는 인생의 보물지도>치유편 중에서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83 훨훨 나는 나비가 되라 요삼일육선교회 204 2018.08.29
>> 상처는 인생의 보물지도 요삼일육선교회 355 2018.07.25
81 드림이 드림(dream)을 이룬다 미션퍼블릭 421 2018.06.20
80 9일 동안 천국 만들기 미션퍼블릭 429 2018.05.23
79 행복이 모습을 드러낼 때 미션퍼블릭 675 2018.04.18
78 사랑은 강하고 위대하다 미션퍼블릭 936 2018.03.21
77 절제의 길이 황제의 길 미션퍼블릭 1093 2018.02.21
76 기회는 비전의 사람을 찾는다 미션퍼블릭 1200 2018.01.24
75 성공적인 인생의 표시 미션퍼블릭 1177 2017.12.27
74 부부들에게 보내는 편지 미션퍼블릭 1434 2017.11.22
73 행복은 별난 곳에 없다 미션퍼블릭 1555 2017.10.17
72 지식보다 사랑이 중요하다 미션퍼블릭 1238 2017.09.19
71 백학의 노래 미션퍼블릭 1486 2017.09.05
70 하찮은 인생은 없다 미션퍼블릭 1136 2017.08.08
69 마음을 열어주는 용서 미션퍼블릭 1335 2017.07.11
68 화해의 손을 내밀라 미션퍼블릭 1398 2017.06.27
67 죽는 길이 사는 길이다 미션퍼블릭 1251 2017.06.13
66 어울림의 축복 미션퍼블릭 1245 2017.05.30
65 부모들에게 보내는 편지 미션퍼블릭 1176 2017.05.02
64 침묵의 신비 미션퍼블릭 1199 2017.04.18
63 희망을 가지고 일어서라 미션퍼블릭 1436 2017.04.04
62 진짜 용서는 쉽지 않다 미션퍼블릭 1412 2017.03.21
61 개구리 왕자의 꿈 미션퍼블릭 1501 2017.03.07
60 아내들에게 보내는 편지 미션퍼블릭 1439 2017.02.21
59 마음을 넓히면 지경도 넓혀진다 미션퍼블릭 1861 2017.02.07
58 사랑은 감상이 아니다 미션퍼블릭 1768 2017.01.19
57 하나 됨을 지향하라 미션퍼블릭 1633 2016.12.13
56 행복을 향해 돌아서는 능력 미션퍼블릭 1642 2016.11.08
55 버림의 신비한 행복 미션퍼블릭 1624 2016.10.25
54 다람쥐 아빠의 불행 미션퍼블릭 1679 2016.10.06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