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응답받는 중보기도 방법 (신명기 9장 22-29절)
작성자 요삼일육선교회 등록일 2018-09-20
응답받는 중보기도 방법 (신명기 9장 22-29절)
 < 아픔을 반면교사로 삼으라 >
   
  주후 70년 로마의 디도 장군에 의해 예루살렘이 함락된 후 유대의 엘루잘 벤 야일(Eleazar Ben Yair) 장군은 900여 명의 사람들을 이끌고 마사다 요새로 피신해 3년간 최후의 항전을 펼쳤다. 그때 로마의 플라비우스 실바(Flavius Silva) 장군은 약 1만 명의 군사를 이끌고 마사다에 도착해서 투석기를 이용해 절벽 위 마사다 요새로 농구공 크기의 돌을 쏘아 올리며 공격했지만 요새를 정복하지 못했다.
   
  고심하던 실바 장군은 저항군이 동족을 해치지 않을 줄 알고 유대인들을 강제 동원해서 마사다 정상에 이르는 경사로를 만들었다. 마침내 450m 길이의 거대한 경사로가 완성되자 로마군이 그 길을 통해 요새를 공격했다. 첫날에는 바람에 의해 불길이 로마군으로 번져 퇴각했다. 다음날 다시 요새를 공격할 때는 요새가 조용했다. 모든 유대인들이 이미 자결한 상태였기 때문이다.
   
  유대 역사가 요세푸스가 <유대 전쟁사>에서 묘사한 마사다 저항군의 최후를 보면 로마군이 퇴각한 날 저녁에 저항군 지도자 야일이 말했다. “비굴하게 항복하는 길이나 로마군의 더러운 칼에 죽는 길보다 우리 모두 자유인으로 죽는 길을 택합시다.” 그러나 유대 율법은 자살을 엄금했기에 남자들이 먼저 칼로 사랑하는 가족의 목숨을 끊었다.
   
  남성들만 남았을 때 그중 제비 뽑힌 10명의 전사가 죽은 가족을 끌어안고 목을 내민 전우들의 목을 쳤다. 10명의 전사들만 남았을 때 그중 제비 뽑힌 한 명이 9명 전우들의 목을 쳤고 그 후 칼에 엎어져 자결했다. 주후 73년 5월 2일 마사다 요새를 점령한 로마군이 목격한 장면은 967구의 처참한 시신으로서 그 승리는 너무나 허탈한 승리가 되었다.
   
  마사다 유대인들은 서로 죽이는 자결로 치욕을 피하며 외쳤다. “자유가 있을 때 아내와 자식들과 함께 영광스럽게 죽음을 선택하자. 저들에게 승리의 기쁨을 넘겨주는 대신 목숨을 끊은 우리 시체를 넘겨주면 영원한 명예는 우리 것이 될 것이다.” 항복보다 자결을 택한 그 얘기는 성경적인 원리에는 크게 어긋나지만 그 후 유대인 정신 교육의 핵심이 되어 민족 사랑을 고취시켰다고 한다.
   
  이스라엘 사관생도들은 졸업 직전에 마사다 정상에 올라 2000년 전의 전황을 교육받으며 “다시 마사다의 비극이 없게 하자.”고 외친다. 또한 유대인은 교육할 때 적의 만행을 용서는 하되 잊지는 말라고 교육한다. 그래서 세계 곳곳에 유대인 학살 기념관을 세워 나치의 만행을 고발하고 있다. 아픈 과거의 역사를 반면교사로 삼아 더 나은 내일을 꾀하라. 모세가 신명기 말씀을 남긴 중요한 이유 중의 하나는 과거의 역사를 반면교사로 삼아 하나님의 은혜를 늘 기억하며 살도록 하기 위해서였다.<2018.9.20 월간새벽기도 중에서 발췌>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1299 왕에게 요구되는 6대 규범(1) (신명기 17장 14-20절) 요삼일육선교회 3 2018.10.22
1298 재판과 관련된 추가 규례 (신명기 17장 8-13절) 요삼일육선교회 17 2018.10.20
1297 하나님이 악하게 보는 것 (신명기 17장 1-7절) 요삼일육선교회 19 2018.10.19
1296 히브리 재판제도 규례 (신명기 16장 18-22절) 요삼일육선교회 21 2018.10.18
1295 복된 가문을 만드는 길 (신명기 16장 13-17절) 요삼일육선교회 27 2018.10.17
1294 감사를 표현하는 방법 (신명기 16장 9-12절) 요삼일육선교회 23 2018.10.16
1293 유월절 제도 규례 <신명기 16장 1-8절> 요삼일육선교회 36 2018.10.15
1292 히브리 제사제도 규례 (신명기 15장 19-23절) 요삼일육선교회 40 2018.10.13
1291 히브리 노예제도 규례 (신명기 15장 12-18절) 요삼일육선교회 52 2018.10.12
1290 빚 문제와 관련된 규례 (신명기 15장 1-11절) 요삼일육선교회 58 2018.10.11
1289 드리고 나누고 베푸는 삶 (신명기 14장 22-29절) 요삼일육선교회 61 2018.10.10
1288 생명을 존중하라 (신명기 14장 3-21절) 요삼일육선교회 58 2018.10.09
1287 성민답게 사는 길 (신명기 14장 1-2절) 요삼일육선교회 58 2018.10.08
1286 우상숭배를 막는 길 (신명기 13장 6-18절) 요삼일육선교회 73 2018.10.06
1285 사이비를 주의하라(2) (신명기 13장 1-5절) 요삼일육선교회 82 2018.10.05
1284 사이비를 주의하라(1) (신명기 13장 1-5절) 요삼일육선교회 93 2018.10.04
1283 우상숭배에 빠지지 않는 길 (신명기 12장 29-32절) 요삼일육선교회 83 2018.10.03
1282 당대와 후대가 복 받는 길(2) (신명기 12장 15-28절) 요삼일육선교회 87 2018.10.02
1281 당대와 후대가 복 받는 길(1) (신명기 12장 15-28절) 요삼일육선교회 117 2018.10.01
1280 하나님을 경배하는 방법 <신명기 12장 1-14절> 요삼일육선교회 84 2018.09.29
1279 복 받는 믿음의 길 (신명기 11장 26-32절) 요삼일육선교회 105 2018.09.28
1278 위대한 영적인 유산(2) (신명기 11장 18-25절) 요삼일육선교회 91 2018.09.27
1277 위대한 영적인 유산(1) (신명기 11장 18-25절) 요삼일육선교회 103 2018.09.26
1276 말씀대로 사는 자의 복 (신명기 11장 8-17절) 요삼일육선교회 90 2018.09.25
1275 살면서 꼭 기억해야 할 것 (신명기 11장 1-7절) 요삼일육선교회 124 2018.09.24
1274 하나님께서 요구하시는 것 (신명기 10장 12-22절) 요삼일육선교회 122 2018.09.22
1273 좋은 리더가 되는 길 (신명기 10장 1-11절) 요삼일육선교회 102 2018.09.21
>> 응답받는 중보기도 방법 (신명기 9장 22-29절) 요삼일육선교회 111 2018.09.20
1271 오직 하나님만 바라보라 (신명기 9장 9-21절) 요삼일육선교회 130 2018.09.19
1270 복을 위해 버려야 할 것 (신명기 9장 1-8절) 요삼일육선교회 144 2018.09.18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