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너무 서두르지 말라 (창세기 16장 1-6절)
작성자 요삼일육선교회 등록일 2019-07-11
창세기 16장 1-6절
1.아브람의 아내 사래는 출산하지 못하였고 그에게 한 여종이 있으니 애굽 사람이요 이름은 하갈이라 2.사래가 아브람에게 이르되 여호와께서 내 출산을 허락하지 아니하셨으니 원하건대 내 여종에게 들어가라 내가 혹 그로 말미암아 자녀를 얻을까 하노라 하매 아브람이 사래의 말을 들으니라 3.아브람의 아내 사래가 그 여종 애굽 사람 하갈을 데려다가 그 남편 아브람에게 첩으로 준 때는 아브람이 가나안 땅에 거주한 지 십 년 후였더라 4.아브람이 하갈과 동침하였더니 하갈이 임신하매 그가 자기의 임신함을 알고 그의 여주인을 멸시한지라 5.사래가 아브람에게 이르되 내가 받는 모욕은 당신이 받아야 옳도다 내가 나의 여종을 당신의 품에 두었거늘 그가 자기의 임신함을 알고 나를 멸시하니 당신과 나 사이에 여호와께서 판단하시기를 원하노라 6.아브람이 사래에게 이르되 당신의 여종은 당신의 수중에 있으니 당신의 눈에 좋을 대로 그에게 행하라 하매 사래가 하갈을 학대하였더니 하갈이 사래 앞에서 도망하였더라
너무 서두르지 말라 (창세기 16장 1-6절)
 < 너무 서두르지 말라 >
   
  창세기 16장에는 아브라함이 사라의 말에 흔들려 하나님의 시간을 기다리지 못하고 애굽 여종 하갈을 취해 이스마엘을 낳는 장면이 나온다. 이 장면에는 사람 사이에 생기는 다양한 죄악의 모습과 죄인을 긍휼히 여기시는 하나님의 은혜가 잘 묘사되어 있다. 본문은 죄가 죄를 낳는다는 사실을 잘 알려준다.
   
  본문에 나오는 죄의 사슬은 사라로부터 시작된다. 그녀의 죄는 하나님의 시간표를 인간적으로 단축하려는 죄였다. 그래서 자녀를 얻으려고 아브라함에게 자기 여종과 동침하라고 했다(2절). 당시 족장이나 리더 계층에서는 자식이 없을 때 아내가 자기 여종을 남편과 동침시켜 자식을 낳게 해서 자기 자식으로 삼는 관습이 있었다. 그런 관습에 따른 행위였지만 그것은 여종을 아이 놓는 도구로 여긴 인격 훼손죄와 일부일처제를 어긴 죄였고 더 나아가 하나님의 약속을 믿지 못한 불신 죄였다.
   
  그때 사라는 이런 핑계를 댔을지 모른다. “여보! 우리가 늙은 나이에 자손을 많이 주시겠다는 하나님의 약속이 성취되려면 어쩔 수 없이 이 방법도 써야 할 거예요.” 하나님의 약속 성취를 목적으로 삼는 것은 좋은 일이지만 목적이 좋다고 해서 수단방법이 가리지 않아도 되는 것은 아니다. ‘목적이 이끄는 삶’을 사는 것은 좋지만 그때 꼭 수반시켜야 할 삶이 ‘수단방법을 가리는 삶’이다. 수단방법을 가리지 않고 목적을 이루려는 것은 잠시 외형적인 성장과 성공은 이루게 해도 수많은 부작용과 후유증을 낳는다.
   
  목적이 수단을 정당화할 수 없다. 목적이 좋다면 수단도 좋게 해야 목적이 좋다는 것이 진짜 좋은 것이 된다. 하나님의 뜻은 하나님의 방법으로 이루라. 하나님의 뜻을 인간적인 방법으로 이루려고 서두르지 말라. 하나님의 약속을 넉넉한 마음으로 기다리는 것도 믿음이다. 왜 기다리지 못하고 서두르는 것이 문제인가? 내가 서두르면 하나님이 서둘러 일하시는 것이 아니라 사탄이 서둘러 일하기 때문이다. 결국 사라의 서두르는 마음을 통해 내린 섣부른 결정이 죄를 증폭시키고 비극을 키웠다.
   
  < 죄는 다른 죄를 낳는다 >
   
  사라의 죄는 아브라함의 죄를 야기했다. 사라의 말이 잘못된 것임을 분명히 알면서도 아브라함은 그 말에 넘어가 여종 하갈을 취했는데 그때가 아브라함이 가나안 땅에 거주한 지 10년 후였다(3절). 아브라함이 가나안에 거주할 때는 75세였기에(창 12:4) 그가 하갈을 취한 때는 85세였다. 10년의 기다림이 적은 기다림은 아니었지만 그래도 조금 더 기다려야 했다. 그만큼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고 믿음대로 산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마침내 하갈이 임신했다. 아브라함 부부의 죄는 다시 하갈의 죄로 이어져서 하갈이 임신한 것을 알고 여주인 사라를 멸시했다(4절). 하갈의 죄는 교만하게 여주인을 모욕한 치명적인 죄였다. 그 하갈의 죄는 다시 사라의 죄로 이어져 사라가 아브라함에게 “내가 받는 모욕은 당신이 받아야 옳도다 내가 나의 여종을 당신의 품에 두었거늘 그가 자기의 임신함을 알고 나를 멸시하니 당신과 나 사이에 여호와께서 판단하시기를 원하노라(5절).”고 말했다.
   
  사라는 “당신 탓이요!” 하면서 자기 잘못을 생각지 않고 하나님의 이름까지 내세워 아브라함을 비난했다. 그때의 가정 내 갈등에는 자기 책임도 상당히 있었다. 그것을 생각하지 않고 아브라함을 비난하려고 하나님의 이름까지 내세운 것은 하나님의 이름을 망령되이 일컫는 죄였다. 그 사래의 죄는 다시 아브라함의 무책임의 죄로 이어져 아브라함이 사라에게 말했다. “당신의 여종은 당신의 수중에 있으니 당신의 눈에 좋을 대로 그에게 행하라.” 그러자 사라는 하갈을 심히 학대해서 하갈이 도망쳤다(6절).
   
  죄는 또 다른 죄를 낳는다. 연속적인 죄의 사슬에서 누가 가장 피해를 입는가? 하갈이다. 하갈의 죄는 교만 죄였다. 교만이란 자기 위치를 이탈해 높아지는 것이다. 그 중에서 최악의 교만은 하나님을 멀리하는 것이다. 하나님 없이도 살 수 있고 하나님께 기도하지 않고도 살 수 있다는 교만을 빨리 버리라. 아무리 좋은 것도 서두르면 좋지 못한 결과를 낳을 때가 많다. 그러나 한 가지만은 서두를수록 좋다. 그것은 ‘교만한 마음을 버리는 것’이다. 교만한 마음을 버리려고 서두르면 하나님은 서둘러 일하시고 사탄은 서둘러 도망친다.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2863 의인 한 사람이 되라 (창세기 18장 23-33절) 요삼일육선교회 10 2019.07.18
2862 아브라함의 믿음을 가지라 (창세기 18장 9-15절) 요삼일육선교회 23 2019.07.17
2861 은혜를 받는 자의 특징 (창세기 17장 15-23절) 요삼일육선교회 26 2019.07.16
2860 성령이 주는 4대 마음 (사도행전 1장 4-8절) 요삼일육선교회 40 2019.07.15
2859 바른 선택의 3대 원리 (창세기 13장 14-18절) 요삼일육선교회 50 2019.07.12
>> 너무 서두르지 말라 (창세기 16장 1-6절) 요삼일육선교회 51 2019.07.11
2857 드리고 나누고 베풀라 (창세기 14장 21-24절) 요삼일육선교회 42 2019.07.10
2856 복을 예비하는 선택 (창세기 13장 1-9절) 요삼일육선교회 51 2019.07.09
2855 하나님 안에 거하라 (창세기 11장 26-32절) 요삼일육선교회 54 2019.07.08
2854 축복에 대한 바른 관점 (창세기 10장 1-20절) 요삼일육선교회 68 2019.07.05
2853 육식을 허락하시는 하나님 (창세기 9장 1-6절) 요삼일육선교회 55 2019.07.04
2852 침착함과 과단성을 겸비하라 (창세기 8장 6-14절) 요삼일육선교회 58 2019.07.03
2851 교회는 어떤 공동체인가? (창세기 7장 13-16절) 요삼일육선교회 77 2019.07.02
2850 은혜를 입은 자의 삶 (창세기 18장 1-8절) 요삼일육선교회 125 2019.07.01
2849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믿음 (창세기 7장 1-7절) 요삼일육선교회 67 2019.06.28
2848 노아의 방주가 주는 교훈 (창세기 6장 14-16절) 요삼일육선교회 84 2019.06.27
2847 번성에 집착하지 말라 (창세기 6장 1-4절) 요삼일육선교회 84 2019.06.26
2846 믿음으로 기근을 이겨내라 (창세기 12장 10-13절) 요삼일육선교회 92 2019.06.25
2845 아브라함처럼 복 받는 길 (창세기 15장 8-18절) 요삼일육선교회 87 2019.06.24
2844 비전의 불씨를 살리라 (창세기 15장 1-5절) 요삼일육선교회 105 2019.06.21
2843 심판보다 앞서는 은혜 (요엘 2장 15-17절) 요삼일육선교회 97 2019.06.20
2842 말씀을 받들고 받으라 (요엘 2장 1-2절) 요삼일육선교회 110 2019.06.19
2841 후회함이 없이 살라 (누가복음 15장 4-7절) 요삼일육선교회 117 2019.06.18
2840 진리 안에서 기뻐하라 (누가복음 13장 10-17절) 요삼일육선교회 112 2019.06.17
2839 하나님을 감동시키는 기도 (요엘 1장 13-14절) 요삼일육선교회 130 2019.06.14
2838 마음속에 무지개를 두라 (창세기 9장 12-17절) 요삼일육선교회 108 2019.06.13
2837 하나님의 사명을 기억하라 (창세기 8장 13-19절) 요삼일육선교회 146 2019.06.12
2836 신실한 일등 성도가 되라 (창세기 4장 19-24절) 요삼일육선교회 106 2019.06.11
2835 인생을 의미 있게 살라 (창세기 5장 1-20절) 요삼일육선교회 128 2019.06.10
2834 끝이 없는 주님의 사랑 (누가복음 15장 1-4절) 요삼일육선교회 121 2019.06.07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