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과거를 잘 정리하라 (창세기 42장 1-8절)
작성자 요삼일육선교회 등록일 2019-11-07
창세기 42장 1-8절
1.그 때에 야곱이 애굽에 곡식이 있음을 보고 아들들에게 이르되 너희는 어찌하여 서로 바라보고만 있느냐 2.야곱이 또 이르되 내가 들은즉 저 애굽에 곡식이 있다 하니 너희는 그리로 가서 거기서 우리를 위하여 사오라 그러면 우리가 살고 죽지 아니하리라 하매 3.요셉의 형 열 사람이 애굽에서 곡식을 사려고 내려갔으나 4.야곱이 요셉의 아우 베냐민은 그의 형들과 함께 보내지 아니하였으니 이는 그의 생각에 재난이 그에게 미칠까 두려워함이었더라 5.이스라엘의 아들들이 양식 사러 간 자 중에 있으니 가나안 땅에 기근이 있음이라 6.때에 요셉이 나라의 총리로서 그 땅 모든 백성에게 곡식을 팔더니 요셉의 형들이 와서 그 앞에서 땅에 엎드려 절하매 7.요셉이 보고 형들인 줄을 아나 모르는 체하고 엄한 소리로 그들에게 말하여 이르되 너희가 어디서 왔느냐 그들이 이르되 곡물을 사려고 가나안에서 왔나이다 8.요셉은 그의 형들을 알아보았으나 그들은 요셉을 알아보지 못하더라
과거를 잘 정리하라 (창세기 42장 1-8절)
 < 전략적인 외면도 필요하다 >
 
  총리가 된 요셉의 탁월한 리더십으로 애굽 경제는 아주 윤택해졌다. 특히 7년 풍년 때 양식을 잘 저장하고 관리해서 흉년 때도 양식이 넘쳤다. 그 즈음 가나안 지방도 흉년으로 먹을 것이 궁핍해지자 야곱이 애굽에서 곡식을 사려고 아들들을 보냈지만 베냐민은 재난이 미칠까 두려워해서 야곱이 그의 형들과 함께 보내지 않았다(3-4절). 그때 요셉이 애굽 총리로서 그 땅 모든 백성에게 곡식을 팔고 있었는데 요셉의 형들도 와서 그 앞에서 땅에 엎드려 절했다(6절).
 
  21년의 세월이 흘렀어도 요셉은 복장과 외모와 말투를 통해 형들을 금방 알아봤다. 그러나 형들은 애굽 총리가 된 동생을 알아보지 못했다. 그때 요셉은 형들을 모르는 체 했다. 옛날 상처가 도지고 복수심이 생겨서가 아니라 그들의 태도를 시험해보려는 전략적인 외면이었다. 사랑이란 무조건 품는 것을 의미하지 않는다. 잘못된 것도 무조건 품으면 불의와 방종으로 흐를 때도 많다. 바르게 만들려면 바르게 사랑하라.
 
  하나님의 사랑도 절대 넘어지지 않게 하는 것으로 나타나지는 않는다. 중요한 것은 넘어지지 않는 것이 아니라 넘어진 후 다시 일어서는 것이다. 시들어가면서도 변함없이 진한 향기를 발하는 백합화의 모습은 불평과 한탄이 많은 사람에게 엄살 부리지 말라고 엄히 꾸짖는 것 같다. 균형 잡힌 바른 신앙을 가지려면 해가 뜰 때의 열정적인 기운과 대낮의 활기찬 삶도 필요하지만 해가 질 때의 고즈넉한 기운과 밤중의 고요한 삶도 필요하다.
 
  가끔 외면 받고 쓸쓸해지는 순간도 필요하다. 그때 믿음의 크기도 나타난다. 사람은 고난과 소외 중에 자기의 본 모습을 드러내면서 동시에 찾기도 한다. 대중 속에서는 나를 감췄다가 대중이 사라지면 나를 찾을 때도 많다. 외면 받을 때 자기를 돌아보면 한층 성숙해진다. 그것을 아는 지혜자는 전략적으로 외면하는 사랑을 통해 사람을 바르게 만들어간다. 결국 형들에 대한 요셉의 전략적인 외면은 그의 지혜를 엿보게 만든다.
 
  < 과거를 잘 정리하라 >
 
  요셉이 모르는 체 하며 “너희가 어디서 왔느냐?”고 묻자 형들이 말했다. “곡물을 사려고 가나안에서 왔습니다.” 기막힌 역전 인생이다. 요셉은 죽음의 고통을 뚫고 애굽의 총리가 되었고 그의 형들은 식량을 구걸하는 신세가 된 것이다. 요셉처럼 역전 인생의 주인공이 되려면 과거를 잘 정리하고 잊어야 한다. 끊임없는 자책은 좋은 것이 아니다. 죄책감이 좋은 행동으로의 변화를 유도하는 것이라면 필요하지만 죄책감이 너무 지나치면 그때 사탄이 틈타면서 저주의 사슬에 매일 수 있다.
   
  어느 날 미국의 유명한 상담가 제임스 돕슨에게 존이란 학생이 찾아와 교회에 떨어진 돈 1달러를 주어 자신이 가졌다고 고백했다. 존은 1달러를 돕슨에게 주면서 눈물 흘리며 정직하지 못했던 자신을 용서해 달라고 했다. 그 모습을 보면 두 가지 반응이 있을 것이다. 하나는 너무 지나치게 엄격하고 예민한 모습이라는 반응과 1달러를 가지고 회개하는 모습이 아름답게 보인다는 반응이다.
 
  그 문제를 어떻게 볼 것인지에 관해 돕슨이 말했다. “존이 도둑질을 고백한 것은 옳은 일입니다. 그러나 그의 반응이 건전한 인격으로서 옳은지에 대해서 생각하면 그의 미래의 정신 건강이 조금 염려됩니다. 실천하기 불가능한 윤리적인 기준을 세워놓으면 사탄이 자극하는 죄책감에 수시로 빠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잘못된 죄책감은 사탄이 쓰는 강력한 무기 중 하나다. 과거의 잘못된 행동에 대해 지나칠 정도로 죄책감을 가지지 말라. 하나님은 나의 잘못된 행동보다 나의 의도를 더 살피신다. 잘못된 분별력과 인간적인 허물 때문에 내가 최선의 모습에 도달하지 못했다면 충분히 면책될 수 있다. 나의 연약함 때문에 저질러진 죄도 충분히 용서될 수 있다. 진심으로 회개했다면 과거의 죄와 잘못을 깨끗이 잊고 더 나아가 과거의 수치와 상처도 깨끗이 잘 잊음으로 내일의 번성을 준비하라.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2952 비전을 포기하지 말라 (창세기 45장 24-28절) 요삼일육선교회 18 2019.11.20
2951 희생하는 삶의 축복 (창세기 44장 32-34절) 요삼일육선교회 30 2019.11.19
2950 마음의 천국을 이루는 길 (누가복음 17장 20-37절) (2) 요삼일육선교회 36 2019.11.18
2949 시험에 관한 3가지 원리 (창세기 44장 9-13절) 요삼일육선교회 40 2019.11.15
2948 하나님의 때를 기다리라 (창세기 43장 19-23절) 요삼일육선교회 50 2019.11.14
2947 현실에서 최선을 다하라 (창세기 43장 13-15절) 요삼일육선교회 55 2019.11.13
2946 용서하고 희생하라 (창세기 42장 36-38절) 요삼일육선교회 47 2019.11.12
2945 요셉의 복된 모습 (창세기 45장 1-8절) 요삼일육선교회 53 2019.11.11
2944 지나친 죄책감을 버리라 (창세기 42장 18-23절) 요삼일육선교회 64 2019.11.08
>> 과거를 잘 정리하라 (창세기 42장 1-8절) 요삼일육선교회 72 2019.11.07
2942 리더에게 필요한 3가지 (창세기 41장 46-52절) 요삼일육선교회 56 2019.11.06
2941 하나님의 영에 감동된 사람 (창세기 41장 37-39절) 요삼일육선교회 64 2019.11.05
2940 하나님의 약속을 믿으라 (창세기 41장 14-16절) 요삼일육선교회 80 2019.11.04
2939 나누는 인물을 배출하라 (아모스 2장 12-16절) 요삼일육선교회 84 2019.11.01
2938 말씀을 앞세우라 (아모스 2장 4-10절) 요삼일육선교회 64 2019.10.31
2937 하나님의 공의로운 심판 (아모스 1장 1-2절) 요삼일육선교회 70 2019.10.30
2936 피난처와 산성 되신 하나님 (요엘 3장 14-16절) 요삼일육선교회 85 2019.10.29
2935 자기를 버리는 삶의 축복 (누가복음 9장 57-62절) 요삼일육선교회 64 2019.10.28
2934 평안을 추구하라 (요엘 3장 7-13절) 요삼일육선교회 100 2019.10.25
2933 평화를 추구하라 (요엘 3장 7-13절) 요삼일육선교회 98 2019.10.24
2932 성령충만의 5대 목적 (요엘 2장 28-32절) 요삼일육선교회 102 2019.10.23
2931 꿈을 향해 나아가라 (요엘 2장 28-32절) 요삼일육선교회 94 2019.10.22
2930 유혹을 이겨내는 방법 (창세기 39장 7-18절) 요삼일육선교회 106 2019.10.21
2929 요셉처럼 믿음으로 살라 (창세기 39장 19-23절) 요삼일육선교회 140 2019.10.18
2928 예배자가 가져야 할 태도 (로마서 12장 1절) 요삼일육선교회 105 2019.10.17
2927 요셉이 형통하게 된 이유 (창세기 39장 1-6절) 요삼일육선교회 102 2019.10.16
2926 시련 중에도 길은 있다 (창세기 37장 25-28절) 요삼일육선교회 106 2019.10.15
2925 감사하는 삶의 축복 (누가복음 17장 11-19절) 요삼일육선교회 133 2019.10.14
2924 은혜를 앞세워 살라 (창세기 37장 18-20절) 요삼일육선교회 122 2019.10.11
2923 절망을 약속으로 만들라 (창세기 37장 1-5절) 요삼일육선교회 112 2019.10.10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