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심판은 하나님께 맡기라 (이사야 63장 1-6절)
작성자 미션퍼블릭 등록일 2018-05-18
심판은 하나님께 맡기라 (이사야 63장 1-6절)
 < 능력이 크신 그리스도 >
   
  본문에는 능력으로 심판하는 그리스도의 모습이 잘 묘사되어 있다. 본문 1절을 보라. “에돔에서 오는 이 누구며 붉은 옷을 입고 보스라에서 오는 이 누구냐 그의 화려한 의복 큰 능력으로 걷는 이가 누구냐 그는 나이니 공의를 말하는 이요 구원하는 능력을 가진 이니라.” 에돔과 보스라는 유다의 대적, 곧 성도의 대적을 상징하는 단어다. 그 대적을 짓밟고 화려한 승리자로 오시는 그리스도의 모습을 묘사한 것이다.
   
  사탄의 능력이 아무리 커도 결국 그리스도 앞에서 무너진다. 대적을 무너뜨리고 오시는 그리스도의 모습을 보면 의복이 붉은 의복이기에 마치 포도즙 틀을 밟는 자 같았다(2절). 왜 그렇게 붉게 되었는가? 홀로 포도즙 틀을 밟듯이 공의와 분노로 대적을 짓밟음으로 그 대적의 선혈이 튀어서 그렇게 되었다(3절).
   
  왜 홀로 포도즙 틀을 밟았는가? 대적의 원수를 갚고 성도를 구원하려고 했지만 아무도 도와주거나 붙들어주지 않아서 스스로 구속사역을 완수하셨다(4-5절). 이 언급은 그리스도 외의 다른 구원자가 필요 없고 그리스도의 구원은 완벽한 구원이란 암시다. 홀로이셨던 그리스도를 생각하며 홀로 있는 것을 서러워하지 말라. 우리의 처지를 잘 아시는 하나님께서 우리의 힘과 동행이 되심으로 대적도 물리치고 문제도 극복하게 하실 것이다.
   
  하나님의 분노로 대적은 하나님 앞에서 술에 취해 땅에 엎드려 피를 흘리며 비참해진다(6절). 그 묘사는 심판하시는 하나님 앞에서 누구도 바로 설 수 없다는 상징적인 묘사다. 하나님 무서운 줄 알라. 왜 사람이나 교회가 타락하는가? 가장 큰 이유 중 하나는 하나님 무서운 줄 모르기 때문이다. 예수님은 당시 예루살렘 성을 보시고 우셨다(눅 19:41). 가장 거룩해야 할 곳이 가장 타락함으로 그 성에 임할 하나님의 무서운 심판을 예감하셨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시작도 주관하시고 끝도 주관하신다. 하나님은 삶도 고안하고 허락하셨지만 죽음도 고안하고 허락하셨다. 하나님은 끝내고자 하시면 때로는 무섭게 끝내신다. 그러나 겸손하게 하나님의 뜻에 늘 순종하려는 마음을 준비하면 무서운 끝도 오히려 새로운 시작이 된다. 하나님을 두려워하면 세상이 두렵지 않게 된다. 노아가 의로운 존재로서 사람들의 조롱을 두려워하지 않고 오랫동안 새로운 세상을 준비할 수 있었던 것은 하나님의 무서운 심판이 있음을 확실히 알았기 때문이다.
   
  세상은 믿는 사람을 조롱한다. 잘 믿으면 더 조롱한다. 그 조롱은 조만간 끝난다. 세상을 두려워하지 말고 세상 방식대로 살지 말라. 인간적으로 계산하며 경제 논리대로도 살지 말라. 성공하고 부자가 되는 것보다 영혼 구원과 변화를 통해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고 자연과 생명을 잘 돌보는 것을 삶의 제일 목표로 삼으라. 타락이란 거룩한 삶의 목표를 잃는 것이다. 교회와 교인의 타락은 하나님의 특별한 심판을 자초한다.<2018.5.18 월간새벽기도 중에서 발췌>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1378 순종하는 믿음을 보이라(1) (요한복음 2장 1-11절) 요삼일육선교회 7 2019.01.22
1377 의심 중에도 전진하라 (요한복음 1장 43-51절) 요삼일육선교회 16 2019.01.21
1376 인물의 꿈을 가지라(2) (요한복음 1장 35-42절) 요삼일육선교회 36 2019.01.19
1375 인물의 꿈을 가지라(1) (요한복음 1장 35-42절) 요삼일육선교회 34 2019.01.18
1374 가장 중요한 4가지 삶 (요한복음 1장 29-34절) 요삼일육선교회 39 2019.01.17
1373 영향력이 있는 삶 (요한복음 1장 19-28절) 요삼일육선교회 38 2019.01.16
1372 은혜 위에 은혜(2) (요한복음 1장 15-18절) 요삼일육선교회 37 2019.01.15
1371 은혜 위에 은혜(1) (요한복음 1장 15-18절) 요삼일육선교회 46 2019.01.14
1370 예수님의 성육신의 사랑(2) (요한복음 1장 14절) 요삼일육선교회 57 2019.01.12
1369 예수님의 성육신의 사랑(1) (요한복음 1장 14절) 요삼일육선교회 53 2019.01.11
1368 최선의 변화를 이루는 길(2) (요한복음 1장 9-13절) 요삼일육선교회 58 2019.01.10
1367 최선의 변화를 이루는 길(1) (요한복음 1장 9-13절) 요삼일육선교회 65 2019.01.09
1366 참 빛을 증거하라 (요한복음 1장 4-8절) 요삼일육선교회 64 2019.01.08
1365 세상에 희망을 주라(2) (요한복음 1장 1-5절) 요삼일육선교회 77 2019.01.07
1364 세상에 희망을 주라(1) (요한복음 1장 1-5절) 요삼일육선교회 69 2019.01.05
1363 모세의 종말이 주는 교훈 (신명기 34장 1-12절) 요삼일육선교회 69 2019.01.04
1362 행복을 누리고 나누라(2) (신명기 33장 26-29절) 요삼일육선교회 68 2019.01.03
1361 행복을 누리고 나누라(1) (신명기 33장 26-29절) 요삼일육선교회 81 2019.01.02
1360 축복의 말을 많이 해주라 (신명기 33장 20-25절) 요삼일육선교회 127 2019.01.01
1359 감추어진 보배를 찾아내라(2) (신명기 33장 12-19절) 요삼일육선교회 97 2018.12.31
1358 감추어진 보배를 찾아내라(1) (신명기 33장 12-19절) 요삼일육선교회 84 2018.12.29
1357 일으켜줄 때 일으켜진다(2) (신명기 33장 1-11절) 요삼일육선교회 90 2018.12.28
1356 일으켜줄 때 일으켜진다(1) (신명기 33장 1-11절) 요삼일육선교회 94 2018.12.27
1355 축복을 지속시키는 길 (신명기 32장 44-52절) 요삼일육선교회 90 2018.12.26
1354 하나가 천을 쫓는 길 (신명기 32장 28-43절) 요삼일육선교회 90 2018.12.25
1353 다시 일어서서 전진하라 (신명기 32장 13-27절) 요삼일육선교회 106 2018.12.24
1352 후대의 축복을 예비하라(2) (신명기 32장 1-12절) 요삼일육선교회 103 2018.12.22
1351 후대의 축복을 예비하라(1) (신명기 32장 1-12절) 요삼일육선교회 87 2018.12.21
1350 좋은 리더가 되는 길 (신명기 31장 24-30절) 요삼일육선교회 102 2018.12.20
1349 하나님의 얼굴을 보는 길 (신명기 31장 14-23절) 요삼일육선교회 101 2018.12.19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