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하나님이 쓰시는 사람 (요한복음 12장 9-19절)
작성자 요삼일육선교회 등록일 2019-04-10
하나님이 쓰시는 사람 (요한복음 12장 9-19절)
  천사들도 예수님의 명령에 절대 순종한다. 예수님은 충분한 무력이 있었어도 평화의 왕으로 오셨다. 하나님은 평화 추구자를 사용하신다. 사람들은 힘이 평화를 준다고 믿지만 어린 나귀를 타신 예수님은 그런 믿음이 틀린 것임을 잘 보여준다. 평화의 힘이 무력의 힘보다 크다. 참된 평화는 무력보다 사랑과 용서를 추구할 때 주어진다. 예수님이 계신 곳에는 평화가 넘치고 소외와 상처도 없다. 예수님은 소외되고 상처 입은 자를 더 아끼시고 살피셨다.
   
  사람을 밀어내는 삶보다 껴안는 삶에 익숙해지라. 그때 예수님의 품에 안기고 그로 인해 넘치는 생명력이 나타나고 공동체에 생명의 꽃이 핀다. 의롭게 살라는 말이 불의한 사람을 배척하라는 말은 아니다. 선한 목적을 따라 잠시 배제해도 배척하지는 말라. 배제할 때도 기본적으로 사랑하고 아끼는 마음을 품으라. 빛 된 삶을 살라는 말이 어둠에 속한 사람을 말살하라는 말은 아니다. 선한 목적을 따라 잠시 멀리해도 말살하지는 말라. 멀리할 때도 기본적으로 사랑하고 아끼는 마음으로 품으라.
   
  사람은 다 부족하다. 기본적으로 이해하는 마음을 가지라. 큰 해악을 끼치는 사람은 배척하고 싶지만 그래서 그가 변화되는 것은 아니다. 배척은 상처를 낳고 평화를 깨고 선한 변화를 만들어내지 못한다. 다만 생각하고 깨닫는 기회를 주는 선한 배제는 평화를 깨지 않고 선한 변화를 만들어낸다. 편견과 선입견으로 사람의 인격 자체를 미워하거나 경멸하지 말라. 예수님의 마음을 가지고 누구나 받아들일 수 있는 준비를 하라.
   
  인간관계를 하면 실망될 때도 있고 인간사회를 보면 실망스런 모습이 보일 때도 있다. 그래도 희망을 잃지 말라. 평화의 왕이신 예수님을 내 현실에 모시라. 예수님은 지금도 베들레헴 구유와 같은 마음을 찾으신다. 마음에 미움이 있으면 예수님이 오실 수 없다. 세상의 어둠을 탓하기 전에 내 마음의 어둠을 탓하고 먼저 평화의 빛으로 내 마음을 밝히라. 정의를 추구하는 사람도 필요하지만 평화를 앞서 추구하는 사람도 필요하다.
   
  무력은 마음에 생명력을 불어넣지 못한다. 하나님 나라는 힘으로 자라지 않는다. 무력이 평화를 주고 힘을 정의로 여기면서 사랑을 통한 평화의 비전을 외면했기에 유대인들은 평화의 왕인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 박았다. 지금도 세계 곳곳에서 비폭력에 의한 평화 추구자들이 많은 시련과 핍박을 당하고 있다. 사람들은 평화로운 나귀가 아닌 야비한 늑대로 살아야 성공하고 사랑과 섬김과 선교와 구제는 약자의 윤리처럼 여긴다. 큰 오해다.
   
  왜 삯꾼 목자가 생기는가? 힘을 정의로 여기는 세상 흐름을 따르기 때문이다. 삯꾼 목자는 양을 잃고도 안타까워하지 않고 길 잃은 양을 찾지도 않고 상처받은 양을 고쳐주지도 않고 양을 먹이지 않아 야위게 하고 살진 양을 골라 잡아먹는다(슥 11:16). 그런 삯꾼 목자가 더욱 힘을 가지기에 “힘이 정의다.”라는 말이 맞는 것 같다. 그런 거짓된 정의를 좇아 사람들이 힘을 추구하지만 사실상 세상을 이끄는 참된 힘은 사랑이다.
   
  힘을 숭상하는 목자는 양을 잡아먹으며 힘을 키우지만 예수님은 “내 양을 먹으라.”고 하지 않고 “내 양을 먹이라.”고 하셨다. 예수님의 성육신은 강함보다 약함을 통해 새로운 세상이 도래함을 알려주는 최대의 역사적인 사건이다. 스가랴 말씀처럼 힘을 숭상하는 목자는 재앙이 임박한 목자로서 곧 칼이 그 팔과 눈을 상하게 한다. 그러므로 늘 평화를 추구하는 참된 리더의 꿈을 품고 평안 가운데 예수 믿고 인물 되는 역사의 주인공이 되라.<2019.4.10 월간새벽기도 중에서 발췌>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1513 사명적인 삶의 축복(2) (요한복음 21장 18-19절) 요삼일육선교회 8 2019.06.27
1512 사명적인 삶의 축복(1) (요한복음 21장 18-19절) 요삼일육선교회 16 2019.06.26
1511 성도의 2가지 최대 사명 (요한복음 21장 16-17절) 요삼일육선교회 21 2019.06.25
1510 죽는 길이 사는 길이다 (요한복음 21장 15절) 요삼일육선교회 28 2019.06.24
1509 주님을 더 사랑하라(2) (요한복음 21장 15절) 요삼일육선교회 39 2019.06.22
1508 주님을 더 사랑하라(1) (요한복음 21장 15절) 요삼일육선교회 45 2019.06.21
1507 버릴 사람은 없다(2) (요한복음 21장 13-14절) 요삼일육선교회 53 2019.06.20
1506 버릴 사람은 없다(1) (요한복음 21장 13-14절) 요삼일육선교회 62 2019.06.19
1505 내 등 뒤에 계신 주님 (요한복음 21장 12절) 요삼일육선교회 59 2019.06.18
1504 사랑의 3대 정의 (요한복음 21장 11절) 요삼일육선교회 60 2019.06.17
1503 드림과 나눔의 축복 (요한복음 21장 10절) 요삼일육선교회 77 2019.06.15
1502 여전한 예수님의 사랑(2) (요한복음 21장 8-9절) 요삼일육선교회 68 2019.06.14
1501 여전한 예수님의 사랑(1) (요한복음 21장 8-9절) 요삼일육선교회 70 2019.06.13
1500 예수님에게 올인 하라 (요한복음 21장 7절) 요삼일육선교회 74 2019.06.12
1499 순종하면 축복받는다(2) (요한복음 21장 5-6절) 요삼일육선교회 76 2019.06.11
1498 순종하면 축복받는다(1) (요한복음 21장 5-6절) 요삼일육선교회 79 2019.06.10
1497 주님과의 깊은 만남 (요한복음 21장 4-5절) 요삼일육선교회 79 2019.06.08
1496 빈손 인생의 축복 (요한복음 21장 3-4절) 요삼일육선교회 79 2019.06.07
1495 낙심을 이기는 3가지 길 (요한복음 21장 2-3절) 요삼일육선교회 87 2019.06.06
1494 실패를 극복하는 4대 원리 (요한복음 21장 1절) 요삼일육선교회 88 2019.06.05
1493 낙심한 사람을 일으키는 길(2) (요한복음 20장 24-31절) 요삼일육선교회 87 2019.06.04
1492 낙심한 사람을 일으키는 길(1) (요한복음 20장 24-31절) 요삼일육선교회 104 2019.06.03
1491 성령을 받으라 (요한복음 20장 19-23절) 요삼일육선교회 122 2019.06.01
1490 복된 존재가 되는 길(2) (요한복음 20장 1-18절) 요삼일육선교회 96 2019.05.31
1489 성령을 받으라 (요한복음 20장 19-23절) 요삼일육선교회 82 2019.05.31
1488 복된 존재가 되는 길(1) (요한복음 20장 1-18절) 요삼일육선교회 83 2019.05.30
1487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신앙 (요한복음 19장 31-42절) 요삼일육선교회 91 2019.05.29
1486 최후 승리를 확신하라 (요한복음 19장 23-30절) 요삼일육선교회 89 2019.05.28
1485 극복 못할 십자가는 없다 (요한복음 19장 17-22절) 요삼일육선교회 83 2019.05.27
1484 본디오 빌라도의 5대 죄 (요한복음 19장 1-16절) 요삼일육선교회 97 2019.05.25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