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십자가 안에서 살라
작성자 요삼일육선교회 등록일 2022-12-20
  “내가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혔나니 그런즉 이제는 내가 사는 것이 아니요 오직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시는 것이라(갈 2:20).” 이 말씀은 십자가를 앞세워 살라는 말씀이다. 십자가는 죽음을 상징한다. 죽어야 진짜 사는 길이 열린다. 이스라엘 백성이 애굽을 떠나 홍해를 건너 광야로 나왔지만 광야가 최종 목적지가 아니기에 속히 죽음의 요단 강을 건너 가나안 땅으로 들어가야 했다.
   
  광야 백성에게는 만족도 일시적이었다. 광야에서 그들은 기뻐하다 슬퍼하다 40년을 보냈다. 왜 그렇게 변덕스럽게 살았는가? 몸은 애굽을 떠났지만 수시로 애굽을 바라보았기 때문이다. 성도는 가나안에 들어가야 참된 평안과 행복을 누리고 그때 하나님이 영광을 받으신다. 왜 오늘날 많은 교인들은 가나안의 행복을 누리지 못하고 광야에서 배회하는가? 애굽의 고기 맛을 그리워하기 때문이다.
   
  어떤 사람은 말한다. “여러분! 믿으면 부자 됩니다.” 물론 잘 믿으면 부자가 될 가능성이 커진다. 그러나 부자 되는 것이 지상 목표는 아니다. 믿음을 내세워 애굽 것만 추구하면 참된 믿음을 가지기 힘들다. 성도는 광야의 만나로 만족하지 말고 빨리 가나안 땅에 들어가 젖과 꿀을 먹어야 한다. 만나는 광야 백성이 먹는 것으로써 먹어도 배가 부르지 않고 그저 굶어 죽지 않을 만큼만 주어지는 것이다.
   
  오늘날 많은 성도가 일주일에 한 번 예배 때 하늘의 만나를 배급받고 교회를 나선 후 얼마 지나지 않아 영적인 공복감을 느낀다. 왜 그런가? 죽음의 요단 강을 건너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 땅에 들어가지 않았기 때문이다. 십자가 안으로 온전히 들어서라. 자꾸 세상을 돌아보면 인생 낭비가 심해진다. 부부의 경우도 마찬가지다. 부부가 되었으면 옛사랑을 깨끗이 잊고 현재 배우자에게 몸과 마음을 확실히 주라.
   
  어떤 여자는 결혼 전에 사랑하는 애인이 있었는데 복잡한 현실로 결혼하지 못하고 결국 다른 남자와 결혼했다. 그런데 의외로 행복하게 잘 살았다. 결혼 전 사정을 잘 아는 친구가 물었다. “너 대단하다. 어떻게 과거의 상처를 잊고 그렇게 잘 사니?” 그녀가 대답했다. “이미 끝난 일이잖아. 돌이킬 수 없으면 남편에게 마음을 확실히 주고 살아야지. 그렇게 살아보니까 현재 남편도 좋은 점이 얼마나 많은지 몰라.”
   
  예수님께 마음을 확실히 주라. 몸은 예수님께 왔어도 마음이 여전히 세상에 있으면 복된 역사가 나타날 수 없다. 은혜 생활에 기복이 심한 것은 좋지 않다. 어떤 사람은 감성이 풍부해서 말씀 듣고 눈물을 잘 흘리지만 눈물이 그치면 금방 현실을 보고 탄식한다. “하나님! 이제 어떻게 사나요?” 십자가 안에 온전히 들어오지 않고 기쁨과 탄식의 기복이 심하면 축복을 받지 못한다. 그저 “죽으면 죽으리라.” 하고 십자가 안에 온전히 들어서야 축복의 문이 열린다.
   
  예수님은 감정적인 동정의 눈물을 원하지 않으셨기에 십자가를 질 때 이렇게 말씀하셨다. “예루살렘의 딸들아 나를 위해 울지 말라.” 십자가는 승리와 평안의 원천이기에 동정은 필요 없다는 말씀이다. 바울은 “이제는 내가 사는 것이 아니고 오직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시는 것이다.”라고 십자가의 고백 가운데 살았기에 어떤 고난에서도 행복을 잃지 않았다. 그처럼 십자가 안에서 행복을 노래하며 살라. <‘월간새벽기도’ 21년 11월호 중에서 발췌>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99 하나님을 잊지 말라 요삼일육선교회 108 2024.06.24
98 자발적으로 헌신하라 요삼일육선교회 524 2024.02.06
97 하나님의 마음을 얻는 길 요삼일육선교회 1085 2023.10.23
96 순수하고 굳건한 믿음 요삼일육선교회 1442 2023.06.21
95 자신을 드리라 요삼일육선교회 2350 2023.02.02
>> 십자가 안에서 살라 요삼일육선교회 1929 2022.12.20
93 체험을 숙성시키라 요삼일육선교회 3095 2022.05.17
92 말씀 회복 요삼일육선교회 3896 2022.01.05
91 더욱 헌신하며 살라 요삼일육선교회 3453 2021.11.02
90 보여 주는 것을 주의하라 요삼일육선교회 3920 2021.07.15
89 과정을 따르라 요삼일육선교회 3995 2021.02.01
88 동거 신앙 요삼일육선교회 4211 2020.10.14
87 성령의 권능 요삼일육선교회 3675 2020.09.02
86 예수님의 부활 요삼일육선교회 3843 2020.04.01
85 이슬비 신앙 요삼일육선교회 4786 2019.12.05
84 순종하는 삶의 축복 요삼일육선교회 4553 2019.07.02
83 담대한 마음 요삼일육선교회 5017 2019.04.17
82 악에 대한 4가지 반응 요삼일육선교회 4738 2019.03.20
81 남겨두신 은혜 요삼일육선교회 4779 2019.02.20
80 나의 변화가 관건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4733 2019.01.16
79 책임적인 삶 요삼일육선교회 4276 2018.12.20
78 성육신이 무엇입니까? 요삼일육선교회 4171 2018.11.21
77 4복음서의 의의 (1) 요삼일육선교회 3998 2018.10.24
76 은혜로운 삶 요삼일육선교회 4186 2018.09.19
75 계시의 3대 판별기준 요삼일육선교회 3862 2018.08.22
74 성령님의 보증하심 요삼일육선교회 4955 2018.07.19
73 교회사랑 10계명 요삼일육선교회 5608 2018.06.27
72 하나님의 예정하심 미션퍼블릭 4057 2018.05.09
71 예배에 관한 5대 원리 미션퍼블릭 4856 2018.04.11
70 전도의 3대 원리 미션퍼블릭 5144 2018.03.14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