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가깝고도 먼 나라 일본
작성자 Young Lim 등록일 2016-06-25
 
  25년동안 외쳤던 꼭 같은 말이 있습니다. 왜 똑 같은 말을 누구에게나
  말하게 되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이상하게도 이 말은 지금도 하는 말이고
  아마도 내일도 할 것입니다. 어쩌면 나의 생이 끝나는 그 날까지 만나는
  분들 누구에게나 할 것 같은 그런 생각이 듭니다.
   
  일본,
  일본,
  일본인---,
   
  그들에게 복음을 전해야 한다는 강한 외침입니다.
  원자폭탄 2대 맞음을 끝으로 2차 대전에서 패전국으로 전락한 일본입니다.
  그 전쟁의 상흔이 아직도 남아있고 저들이 깡통을 차고 살고 있다면
  저들에게 지배를 받았던 우리들 한민족은 어떠했을까를 생각해 본 때가 있었습니다.
  흘러간 역사에는 가정이 필요없다는 논리를 수용하면서도 6.25의 쓰라린 폐허를
  기억하고 있기에 저들을 생각해 본 것인지도 모릅니다. 저들의 생활이 아직도
  비참하다면 풍성한 한민족의 인심이 가만있었겠느냐고 생각하게 됩니다.
  비록 쪼들린 살림으로 보리 고개가 있었지만 쌀을 갖고 가고 보리쌀과 감자를 캐서 갖고
  갔을 것입니다. 이것도 저것도 없다면 물이라도 퍼들고 달려갔을 한국인의 인심입니다.
   
  문제는 저들이 불쌍하게 못사는 것이 아니고 잘 살고 있다는 것입니다
  정말로 못 살아야 할 민족인데 우리보다 더 잘 살고 있는 것 같아서 문제가 됩니다.
  배가 아픕니다. 사촌이 땅을 사도 배가 아픈데 저들이 잘 사는 것이 영 마음에 들지를
  않습니다. 저들은 잘 살지 못해야 합니다. 축구, 야구, 피겨 스케팅 등등 우리가
  져서는 안됩니다. 저들은 학식이 최고로 인정받는 장관(대신)들 까지 아직도 독도가
  자신들의 땅이라고 우기고 정신대는 자원해서 이뤄진 것이라며 2차대전을 일으켰던
  군국주위의 원흉들이 안치되어 있는 야스쿠니 신사를 공공연하게 참배하고 있습니다.
   
  그러니
  저들을 더 더욱 용서할 수가 없는 것입니다
  일본은 땅 속으로 꺼져야 할 나라입니다. 이렇게 말하는 한인들이 많습니다.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80 설교파일 2건 입금했습니다 (1) 돈키호테 79 2019.03.06
79 설교파일 주문관련 (2) 돈키호테 101 2019.03.01
78 정기구독관련 (1) 월새기빠 146 2019.02.08
77 책 잘 받았습니다. (1) peace 173 2019.01.30
76 배송이 안되었네요 (1) peace 166 2019.01.28
75 관리자님~~ (1) 월새기빠 216 2019.01.15
74 정기구독 신청 (1) 무지개75 279 2019.01.02
73 파일 요청 드립니다 (1) 강가 323 2018.12.13
72 정기구독신청을 변경하려고 합니다. (2) 허하은 361 2018.12.01
71 정말감사합니다.... (1) 약산 327 2018.11.19
70 정기구독 중지 (1) 돋는햇빛 328 2018.11.19
69 마음에서 마음으로 가는 길 부쓰 311 2018.10.29
68 매일드리는기도 FX한밭 367 2018.10.24
67 오늘의 기도 부쓰 343 2018.10.24
66 정기구독 신청했습니다. (1) 로댕 403 2018.10.18
65 정기구독 중지 신청 (1) 흐르는 강물처럼 495 2018.10.10
64 월간새벽기도책에 년도 글자크기 (1) 볼트사랑 444 2018.09.26
63 결심이 필요한 당신에게 사랑문 421 2018.08.31
62 좋은 대화법 사랑문 463 2018.08.29
61 자신을 격려하고 아끼는 방법 사랑문 469 2018.08.25
60 행복을 얻기 위한 12가지 방법 사랑문 463 2018.08.25
59 담안편지262번내용 본인 인사드립니다 (1) 은혜받은종 557 2018.08.22
58 파일 구입 (1) Indian 506 2018.08.21
57 정기구독 관련하여 문의드립니다. (1) 허하은 472 2018.08.20
56 입금완료 (1) 흐르는 강물처럼 495 2018.08.13
55 월새기 정기구독 관련 (1) 오두막 533 2018.07.25
54 파일신청 단심 511 2018.07.14
53 샬롬! (2) 주님사랑 794 2018.06.19
52 파일 신청합니다. (1) 원두 791 2018.06.08
51 입금하였습니다. (1) 그만 716 2018.06.07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