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변화는 믿음의 생명입니다 (삼상 2장 1-11절)
작성자 미션퍼블릭 등록일 2017-02-15
(알림)
사무엘상 74편 말씀 중에서 4번째 말씀입니다
사무엘상 74편 전체 말씀은 "성경66권설교파일" 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사무엘상(4) 변화는 믿음의 생명입니다 (삼상 2장 1-11절)
 < 한나의 노래 >
   
  눈물의 기도를 통해서 얻은 아들! 한나는 그 아들을 하나님의 전에 바쳤습니다. 바치는 순간 한나는 다시 한 번 눈물을 흘렸을 것입니다. 막 젖 뗀 어린애기를 성전에 바쳐야 하는 일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한나는 서원한 대로 아들을 하나님 앞에 바쳤습니다. 그리고 그녀의 ‘눈물의 헌신’은 곧 ‘찬양의 헌신’으로 발전했습니다.
   
  그래서 사무엘상 2장에 들어서면서 한나는 아들을 낳기 전의 간절한 기도에 전혀 뒤지지 않는 뜨거움으로 하나님 앞에 찬양의 기도를 드리고 있습니다. 이 한나의 찬양기도를 ‘한나의 노래’라고 말하는데, 이 노래는 신명이 32장에 있는 ‘모세의 노래’와 사무엘하 22장에 있는 ‘다윗의 노래’와 함께 구약의 유명한 3대 노래로 분류되고 있습니다. 이 노래를 자세히 살펴보면 왜 하나님께서 한나의 기도에 응답하셨는지 기도 응답의 이유가 보입니다.
   
  < 하나님은 어떤 분인가? >
   
  이 노래를 통해서 한나는 받은 은혜를 뛰어 넘어 그 은혜를 주신 하나님을 찬양했습니다. 오늘날 많은 사람들이 그저 선물에 집착하여 선물을 주시는 분이 어떤 분인지를 잊어버리고 있습니다. ‘하나님의 선물’에 집착하지 말고 ‘선물을 주시는 하나님’에 집착하는 것이 선물을 받는 지름길입니다.
   
  하나님은 어떤 분입니까? 한나의 노래를 통해서 하나님이 어떤 분인지 세 가지 하나님의 속성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1. 구원을 베푸시는 하나님
   
  하나님은 나의 주요, 나에게 구원을 베푸시는 분입니다. 어떻게 구원을 베푸셨습니까. 아들 예수 그리스도를 대신 죽게 하심으로 인생들을 구원의 길로 인도하셨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를 믿으면 구원을 받습니다. 천국을 내 손에 쥐게 된 것입니다.
   
  기독교는 도덕군자를 만드는 종교가 아닙니다. 기독교의 가장 근본적인 소망은 두말할 것도 없이 ‘천국을 쟁취하는 것’입니다. 천국의 소망은 우리들의 현재를 이길 수 있는 힘을 줍니다. 천국의 소망이 있기 때문에 우리는 낙심하지 않고 살 수 있습니다.
   
  2. 변화를 이끄시는 하나님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은혜의 길을 여심으로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구원을 받았습니다. 그런데 구원받은 사람은 구원받지 못한 사람과 분명한 차이가 있어야 합니다. 진짜 살아계신 예수님을 믿는다면 믿기 전과 믿은 후가 차이가 있어야 합니다.
   
  우리의 믿음은 정말로 큰 변화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그런데 믿기 전과 아무런 차이를 만들어내지 못한다면 우리는 추상적인 하나님을 믿는 것이지 살아계신 하나을 믿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가 하나님을 믿는다면 살면서 분명히 믿는 자의 축복된 표징이 드러나야 합니다. 나는 믿는 자가 단순히 천국에 가는 것만이 믿음의 처음이요 끝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3. 문제해결의 열쇠이신 하나님
   
  하나님은 모든 문제를 푸는 열쇠입니다. 만약 하나님이 실제적인 열쇠가 되어 현재 부딪치는 어려운 문제의 문을 여는 능력을 제공하지 않는다면 우리는 믿음을 다시 한 번 점검해야 합니다. 우리는 이 점을 분명히 인식해야 합니다. 우리는 천국만 가려고 믿음을 가진 것이 아닙니다.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문제 해결의 열쇠를 활용하는 자가 되어야 합니다.
   
  < 구원과 변화와 열쇠 >
   
  본문 1절 말씀을 보십시오. “한나가 기도하여 가로되 내 마음이 여호와를 인하여 즐거워하며 내 뿔이 여호와를 인하여 높아졌으며 내 입이 내 원수들을 향하여 크게 열렸으니 이는 내가 주의 구원을 인하여 기뻐함이니이다.”
   
  한나에게 도대체 주의 구원이 어떤 것이기에 한나는 주의 구원을 기뻐한다고 했습니까? 한나에게 주의 구원은 그저 추상적인 구원이 아니었습니다. 그녀에게 있어서 구원은 현재 그녀의 마음을 즐겁게 한 것이었습니다. 한나의 고백에 나오는 뿔이란 지위를 상징하는데 뿔이 높아졌다는 말은 지위가 높아진 것을 말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한나에게 있어서 구원은 입이 크게 열린 것이었습니다. 즉 실제적인 변화가 있었습니다. 양적인 축복이 아닌 진정한 축복이 있었습니다.
   
  우리가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구원을 받았으면 실제적인 변화가 있어야 합니다. 믿은 후에도 아직 삶과 마음이 전반적으로 어둡다면, 그리고 문제를 극복할 수 있는 능력이 배양되지 않았다면, 또한 입이 크게 열리지 않고 위축되어 있다면 이것은 아직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참된 믿음에 들어간 것이 아닙니다. 믿기 전과 믿은 후가 다른 것이 믿음입니다. 믿음을 가졌으면 분명히 달라야 합니다.
   
  대학교 4학년 전까지 여자들은 나를 좋아하지 않았습니다. 키가 작고, 외모도 시원찮고, 성실하지도 않고, 앞길에 대한 준비도 착실히 하지 않고, 게다가 겸손한 모습까지 보이지 않으니 누가 좋아하겠습니까. 나도 나 자신의 단점에 대해서 잘 알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신앙이 깊어지고 예수 믿는 자로서의 변화된 삶이 보이니까 그때야 관심을 가지는 여자가 생겨나기 시작했습니다. 새로워진 믿음을 통해서 성실하게 신앙생활하고, 다른 사람에게 믿음을 주고, 또한 겸손하고 온유한 삶을 추구하면서 그런 모습이 나타나니까 외모에 상관없이 나에게 관심을 가지는 여자들이 생겨나기 시작했습니다.
   
  바로 이런 변화가 있어야 합니다. 나를 싫어하는 사람이 나를 좋아하게 되는 그러한 변화가 있어야 합니다. 누군가 나를 싫어한다면 그 이유가 있습니다. 그가 나를 싫어하는 것은 그 사람 책임만은 아닙니다. 그가 나를 싫어하는 이유의 상당한 책임은 나에게 있습니다. 내가 누구와 자꾸 부딪치는 이유를 그 사람한테 찾는 것은 어불성설입니다. 나의 인간관계는 나의 문제입니다. 내가 예수 믿는데 부딪치는 사람이 많다는 것은 예수 그리스도의 능력이 진정으로 나타난 것이 아닙니다. 교회를 다니고 있다는 관성에 의해서 신앙생활을 하고 있을 뿐입니다. 참된 믿음은 참된 변화를 수반합니다.
   

  나도 학창시절에 참으로 잘 부딪치는 사람이었습니다. 사람들과의 논쟁에서 절대 지려고 하지 않았습니다. 나의 중학교 동창들과 고등학교 동창들이 그 사실을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지금은 그들이 내가 변화된 것을 인정합니다. 그렇게도 고집스런 사람이 비교적 온유한 사람이 된 것을 그들은 분명히 압니다. 그래서 예수 믿는 것은 무엇인가 변화를 주는 것이라는 점을 그들도 지금은 인정하고 있습니다.
   
  변화! 이것은 믿음의 생명입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능력을 가진 사람에게 삶의 긍정적인 변화가 없다면 되겠습니까. 믿음을 가졌으면 문제 극복의 능력도 커져야 합니다. 가장 약점이라고 생각한 것이 오히려 장점이 되어야 합니다. 이것이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의 능력입니다. 이 열쇠! 이 능력! 이것이 없으면 믿음 생활의 참된 의의가 있겠습니까.
   
  나는 선천적으로 말을 못했습니다. 특히 대중 앞에 서는 것을 대단히 두려워했습니다. 부모님 말씀에 의하면 초등학교 들어가기 전까지는 그렇지 않았다고 합니다. 그러나 초등학교 들어가면서 다른 아이들보다 뒤쳐진 느낌, 즉 외모, 물질, 부모의 든든한 후원 등이 부족하다는 느낌이 나에게 있었습니다. 그래서 자연히 나의 삶이 위축될 수밖에 없었습니다.
   
  서울 청운초등학교 2학년 때 특별활동 부서를 나누었는데, 나는 동극부가 무엇인지 모른 채 그 명칭이 신기해서 그 부서에 들어갔다. 그런데 알고 보니 남들 앞에서 연극하는 부서였습니다. 쑥스러움을 타는 성격에 그런 부서에 들어갔으니 도저히 특별활동에 재미를 붙일 수가 없었습니다. 그리고 연극 연습을 하면서 몇 번이나 창피를 당하면서, 특별 활동 시간만 되면 자꾸 사람들을 피하고 싶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학교 분수대 주위를 빙빙 돌아다니고, 어떻게 하면 특별활동에 참석하지 않을까를 골똘히 연구하다 보니까 더욱 사람들 앞에서 서는 것을 두려워하는 체질이 되었습니다.
   
  개인적인 대화를 할 때에는 별로 위축됨이 없었습니다. 그러나 남들 앞에 서면 한 마디의 말도 조리 있게 못했습니다. 그래서 학창시절에 다른 사람 앞에서 무슨 의견발표를 했던 적이 내 기억에는 한 번도 없었습니다. 그러한 내가 이 세상에서 말하는 것을 많이 해야 하는 목사라는 직분을 가진다는 것은 정말 상상할 수 없는 일이었다.
 
  그리고 턱뼈가 약해서 선천적으로 말을 하는 것에 어려움도 많았고 말을 많이 하게 되며 기력 소모가 대단했습니다. 그래서 나는 생리적으로 절대로 강의할 스타일, 설교할 스타일의 사람이 아니었습니다. 지금도 신학교에서 2시간 정도 강의하면 나는 다른 사람들보다 훨씬 더 피로를 느낍니다. 그리고 평신도 때에 성가대에서 성가를 부르고 난 다음에 몸이 후들후들 떨면서 집으로 돌아온 적도 많았습니다.
   
  그래서 말을 많이 하지 못하는 스타일이기 때문에 말을 대중적으로 할 기회도 없었습니다. 그래서 선천적인지 후천적인지 말을 하면 떨림증으로 인해 대중 앞에서 말을 할 때에는 더듬거리지 않을 때가 거의 없었습니다.
   
  이런 여러 가지 약점을 생각해 볼 때 내가 설교하는 사람이 된다는 것은 다른 사람은 가볍게 생각할지 모르지만 나에게 이것은 암 환자의 암이 떨어진 것과 같은 기적입니다. 이 기적이 어떻게 일어날 수 있습니까. 말더듬이가 어떻게 설교가가 될 수 있겠습니까. 그렇게 될 수 있었던 것은 예수님을 믿은 덕분입니다. 그 외에는 다른 어떤 이유로도 설명할 수가 없습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의 능력으로 이런 변화가 일어난 것입니다.
   
  나는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다는 것은 정말 위대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천국의 길을 열어주었기 때문만은 아닙니다. 천국의 길을 열어주었을 뿐만 아니라 나의 삶에 기적과 변화를 가져다주었기 때문입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은 능력이기 때문에 나의 가장 부족한 약점을 가장 위대한 도구로 변화시키는 초석이 됩니다.
   
  여러분!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은 천국을 소유하게 할 뿐만 아니라, 삶의 실질적인 변화를 주고, 이 세상의 고민과 문제를 해결하는 열쇠가 된다는 사실을 잊지 마십시오. 구원과 변화와 열쇠! 참된 믿음을 통해 이 세 가지를 소유하시는 여러분들이 되길 바랍니다.<성경66권설교파일 중에서 사무엘상 4번째 설교>
 
  파일 신청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성경66권설교파일 목록에서 신청하실 파일을 선택하고,
  2) 아래 미션퍼블릭 계좌에 입금하신 후,
  3) 아래 대표메일로 신청하시면 메일로 파일을 보내드립니다.
  4) <씨티은행 : 325-00121-266-01 미션퍼블릭 > <대표메일 : missionpublic@hanmail.net>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108 엘리사의 길과 게하시의 길 (열왕기하 5장 15-27절) 요삼일육선교회 39 2018.12.05
107 레바논의 백향목처럼 되십시오 (열왕기상 5장 1-18절) 요삼일육선교회 152 2018.11.08
106 건강한 리더의 4대 요소 (느헤미야 2장 11-20절) 요삼일육선교회 285 2018.10.10
105 미래를 두려워하지 마십시오 (다니엘 2장 36-45절) 요삼일육선교회 454 2018.09.05
104 베드로의 4가지 소원 (베드로후서 1장 12-21절) 요삼일육선교회 553 2018.08.01
103 복된 아내의 4대 성품 (베드로전서 3장 1-6절) 요삼일육선교회 579 2018.07.04
102 구원의 6가지 명칭과 의미 (로마서 10장 5-10절) 미션퍼블릭 744 2018.05.30
101 최선의 변화를 이뤄내는 길 (요한복음 1장 9-13절) 미션퍼블릭 1064 2018.04.25
100 승리하는 교회생활의 원리 (에베소서 2장 19-22절) 미션퍼블릭 1266 2018.03.28
99 대 자유의 은혜 체험 (골로새서 1장 18-23절) 미션퍼블릭 1285 2018.02.28
98 복음의 원리 (로마서 1장 2-7절) 미션퍼블릭 1467 2018.01.31
97 눈물의 힘과 의미 (시편 6편 1-10절) 미션퍼블릭 1614 2018.01.03
96 하나님의 목적에 이끌린 삶 (디모데후서 1장 6-10절)  미션퍼블릭 1667 2017.12.06
95 합심 기도의 능력 (디모데전서 2장 5-8절) 미션퍼블릭 1804 2017.10.25
94 우리가 갖추어야 할 성품 (룻기 3장 10-13절) 미션퍼블릭 1513 2017.10.11
93 교회 일꾼의 5대 요건 (고린도후서 4장 1-6절) 미션퍼블릭 1643 2017.09.20
92 사랑에는 손해가 없습니다 (고린도전서 6장 1-8절) 미션퍼블릭 1830 2017.09.06
91 마지막 때 있을 4가지 일 (스가랴 2장 9-13절) 미션퍼블릭 1658 2017.08.23
90 관심이 축복의 씨앗입니다 (학개 1장 3-4절) 미션퍼블릭 1766 2017.08.03
89 귀신들린 자의 특징 (마가복음 5장 1-4절) 미션퍼블릭 1850 2017.07.19
88 유대인들의 탁월한 교육 (여호수아 4장 1-7절) 미션퍼블릭 1438 2017.07.05
87 세상을 잘 관리하십시오 (창세기 1장 24-31절) 미션퍼블릭 1532 2017.06.21
86 감사하는 생각의 힘 (빌립보서 1장 3-6절) 미션퍼블릭 2044 2017.06.07
85 인생관보다 신관이 중요합니다 (야고보서 1장 16-18절) 미션퍼블릭 1720 2017.05.24
84 하나님은 실패하지 않는다 (요한계시록 1장 9절) 미션퍼블릭 1649 2017.05.10
83 불세례와 성령세례 (마태복음 3장 11-12절) 미션퍼블릭 1636 2017.04.26
82 하나님은 나의 전부 (예레미야 2장 9-19절) 미션퍼블릭 1914 2017.04.12
81 주님이 고난 받으신 5가지 이유 (히브리서 2장 11-18절) 미션퍼블릭 1821 2017.03.29
80 승패에 집착하지 마십시오 (사무엘하 5장 17절) 미션퍼블릭 1952 2017.03.08
>> 변화는 믿음의 생명입니다 (삼상 2장 1-11절) 미션퍼블릭 2406 2017.02.15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