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절망은 교만이다
작성자 미션퍼블릭 등록일 2016-08-09
절망은 교만이다
  루이제 린저(Luise Rinser, 1911-2002)가 지은 <유리반지(Die Gläsernen Ringe, 잔잔한 가슴에 파문이 일 때)>는 맑은 예지와 비단결 같은 멋진 필체로 한 소녀의 성장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주인공은 1차 대전으로 아버지가 전쟁터로 끌려가자 성 게오르크 수도원으로 들어간다. 어느 날, 그녀는 한 사내를 알게 되면서 바깥 생활을 동경하고 이성에 눈뜨게 된다. 수도원에서는 그녀의 행동을 잡아주려고 얌전한 테레제를 붙여주지만 그녀는 주문을 외워 귀찮은 테레제를 죽게 한다. 심한 자책감으로 그녀는 수도원 샘을 찾아 돌을 던져 파문을 일으키지만 샘은 상처입지 않음을 깨닫고 돌담에 기대 흐느껴 운다.
   
  그 뒤 그녀는 여러 사귐과 이별의 과정을 겪으며 불가능한 것에 마음 쓰지 않는 법을 배우고 전력을 다해 자기 앞에 펼쳐진 현재를 움켜잡는 법도 배우고 일어나야 할 일은 일어나게 내버려두는 법도 배운다. 성숙의 과정에서 그녀는 격정을 못 이긴 친구 코르넬리아의 자살을 겪고 어른들의 질투로 투명한 우정이 찢어지는 체험도 한다.
   
  결국 혼자가 된 그녀는 다시 성 게오르크 수도원으로 돌아가 샘에 돌을 던질 때 생기는 파문을 보면서 그 파문의 무늬에도 어떤 법칙이 있음을 깨닫고 인생의 해답을 찾아 고백한다. “앞으로 내 생애를 이끌 것은 뒤엉키고 어두컴컴한 괴로움에 찬 격정이 아니라 맑고도 냉엄한 정신의 법칙임을 비로소 알게 되었습니다.” 일상에 회의를 느껴 구속된 삶의 굴레에서 무작정 뛰쳐나갔지만 결국 두려움과 슬픔과 막막함을 한없이 느끼고 나서야 인생을 바로 이끄는 것은 격정이 아님을 깨달은 것이다.
   
  삶은 깨지기 쉬운 유리반지와 같다. 그래서 뜨거운 가슴과 함께 냉철한 머리도 필요하다. 때로는 돌진보다 중지가 낫고 웅변보다 침묵이 낫다. 계획을 잠깐 접고, 조급하고 초조한 손을 멈추고, 감정을 뒤편으로 돌리고, 뒤엉클어진 인생을 새롭게 하려고 중지와 침묵의 이중창을 부를 때 뿌리 깊은 성장이 있다.
   
  성장은 고뇌와 아픔 후에 주어진다. 힘든 현실은 인간의 실존이고 통과 의례다. 성장이란 조금씩 잃어가며 조금씩 포기해나가는 것을 배우는 과정이다. 하나를 버릴 때 하나를 얻는 원리를 알아가는 과정이 성장이다. 능동적인 포기는 갈등을 줄이고 평화를 키운다. 충동과 고집은 비겁자의 삶이다. 작은 의무라도 끝까지 수행하고 자기를 극복해야 높은 언덕으로 날아오를 수 있다.
   
  삶에는 낙심과 깨짐과 상처가 있다. 그래도 삶은 불쌍한 것이 아니고 ‘상처 입은 삶’은 비난의 대상이 아니다. 삶은 모든 아픔을 용해시킬 수 있다. 절망적인 환경에도 곳곳에 무수한 희망의 뿌리들이 있다. 인간은 ‘호모 에스페란스(Homo Esperans, 희망으로 사는 존재)’로 살아야 한다. 절망은 교만이다. 절망적인 상황에도 바라고 따라갈 한 줄기의 희망은 반드시 존재한다. <상처는 인생의 보물지도> 희망편 중에서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83 훨훨 나는 나비가 되라 요삼일육선교회 98 2018.08.29
82 상처는 인생의 보물지도 요삼일육선교회 234 2018.07.25
81 드림이 드림(dream)을 이룬다 미션퍼블릭 332 2018.06.20
80 9일 동안 천국 만들기 미션퍼블릭 359 2018.05.23
79 행복이 모습을 드러낼 때 미션퍼블릭 603 2018.04.18
78 사랑은 강하고 위대하다 미션퍼블릭 828 2018.03.21
77 절제의 길이 황제의 길 미션퍼블릭 996 2018.02.21
76 기회는 비전의 사람을 찾는다 미션퍼블릭 1117 2018.01.24
75 성공적인 인생의 표시 미션퍼블릭 1085 2017.12.27
74 부부들에게 보내는 편지 미션퍼블릭 1341 2017.11.22
73 행복은 별난 곳에 없다 미션퍼블릭 1462 2017.10.17
72 지식보다 사랑이 중요하다 미션퍼블릭 1177 2017.09.19
71 백학의 노래 미션퍼블릭 1388 2017.09.05
70 하찮은 인생은 없다 미션퍼블릭 1066 2017.08.08
69 마음을 열어주는 용서 미션퍼블릭 1258 2017.07.11
68 화해의 손을 내밀라 미션퍼블릭 1322 2017.06.27
67 죽는 길이 사는 길이다 미션퍼블릭 1181 2017.06.13
66 어울림의 축복 미션퍼블릭 1175 2017.05.30
65 부모들에게 보내는 편지 미션퍼블릭 1125 2017.05.02
64 침묵의 신비 미션퍼블릭 1123 2017.04.18
63 희망을 가지고 일어서라 미션퍼블릭 1359 2017.04.04
62 진짜 용서는 쉽지 않다 미션퍼블릭 1361 2017.03.21
61 개구리 왕자의 꿈 미션퍼블릭 1445 2017.03.07
60 아내들에게 보내는 편지 미션퍼블릭 1397 2017.02.21
59 마음을 넓히면 지경도 넓혀진다 미션퍼블릭 1807 2017.02.07
58 사랑은 감상이 아니다 미션퍼블릭 1704 2017.01.19
57 하나 됨을 지향하라 미션퍼블릭 1568 2016.12.13
56 행복을 향해 돌아서는 능력 미션퍼블릭 1597 2016.11.08
55 버림의 신비한 행복 미션퍼블릭 1574 2016.10.25
54 다람쥐 아빠의 불행 미션퍼블릭 1615 2016.10.06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