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교리와 신학도 필요하다
작성자 요삼일육선교회 등록일 2020-11-10
교리와 신학도 필요하다
 < 교리도 필요하다 >
 
  왜 교리나 신경이 필요한가? 한번 결정된 것에 대해 딴소리를 못하게 하기 위해서다. 사람이 만든 교리가 완벽할 수는 없어도 꼭 필요하다. 반듯한 교리가 없다면 인간 역사가 끝날 때까지 통일된 의견이 나올 수 없다. “내가 이런 체험을 했는데...”라고 하면서 딴소리를 계속하면 성경은 끊임없이 업데이트되어야 하고 그렇게 한 사람의 체험으로 계속 업데이트되면 성경은 더 이상 성경일 수 없다.
   
  일점일획도 변함없는 성경도 필요하고 확고한 신경도 필요하다. 또한 교리와 신학도 필요하다. 어떤 사람은 영성을 내세우면서 교리를 영성을 막고 성령을 제한하는 걸림돌처럼 여기지만 교리의 목적은 성령을 제한하려는 것이 아니라 영성과 자기 체험을 내세워 자꾸만 말씀 밖으로 나가려는 것을 제한하기 위한 것이다.
   
  성경은 완전하지만 성경을 통해 체계를 세운 교리는 불완전한 부분도 있다. 그러나 불완전해도 교리는 꼭 필요한 것이고 알아야 한다. 교리가 나쁜 것이 아니라 방종이 나쁜 것이다. 사랑으로 세상을 정복하는 사명을 가졌다면 그런 사명을 교리 측면에서도 성취하려고 하라. 아무리 뜨거운 믿음을 자랑해도 바른 교리가 없다면 그 뜨거움은 얼마 후에 사라진다. 뜨거운 믿음 뒤를 따라오는 냉철한 교리가 성령의 역사를 지속적으로 만든다.
   
  < 신학도 필요하다 >
   
  옛날에 필자가 신학교에서 강의할 때 뜨거운 신앙을 자랑하면서 신학 공부를 등한시하는 학생들을 향해 이렇게 말했다. “여러분! 세상도 정복하려는 판에 왜 교리는 정복하려고 하지 않습니까? 왜 교리 문제에 대한 연구를 신앙이 미지근하다고 하는 보수파 성도들에게 다 빼앗깁니까? 신학과 교리를 무시하면 여러분이 추구하는 믿음과 영성을 오래도록 바르게 지속시킬 수 없습니다.”
   
  그때 영성을 자랑하면서 신앙과 신학을 무시하지 않도록 계속 말했다. “여러분 중에 위대한 신학자도 몇 명은 나와야 합니다. 영성을 자랑하면서 왜 신학은 경시합니까? 신학 영역을 빼앗기고 영성만 자랑하면 남들이 우러러보아 주지 않습니다. 신학이 없는 영성은 신학이 있는 영성으로부터 무시당하고 결국 밀립니다.”
   
  성령충만을 지식층이 아닌 갈릴리 출신의 제자들이 받았기에 대중들은 “저들이 새 술에 취했다.”라고 무시했다. 세상이 그런 법이다. 물론 그런 지식적인 상처가 없도록 신학이 필요하다는 것이 아니라 실제로 신학은 꼭 필요하다. 아무리 좋은 믿음도 신학의 틀이 없으면 수명이 짧다. 초월성과 내재성이 겸비된 균형 잡힌 믿음을 위해 교회는 위대한 능력자도 배출하면서 위대한 신학자도 배출해야 한다.
   
  위대한 능력자와 위대한 신학자를 겸비해 키우지 못하면 기독교 교회 역사 속에 위대한 족적을 남길 수 없다. 치우치지 않는 삶과 믿음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가나안 땅을 앞두고 하나님은 “우로나 좌로나 치우치지 말라(수 1:7).”라고 하셨다. 가나안의 행복을 선도하는 핵심 요소가 우로나 좌로나 치우치지 않는 태도다. 신앙과 신학이 겸비된 균형 잡힌 믿음으로 하나님 앞에 인정받는 복된 인물이 되라.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 교리와 신학도 필요하다 요삼일육선교회 58 2020.11.10
59 환상에 사로잡혀 살라 요삼일육선교회 334 2020.07.08
58 오순절 날의 방언 요삼일육선교회 940 2020.02.04
57 “오직 예수!”가 해답이다 요삼일육선교회 1127 2019.10.01
56 중심으로 향하라 요삼일육선교회 1201 2019.04.10
55 악의 세력을 막는 교회 요삼일육선교회 1354 2019.03.13
54 거짓에 미혹되지 말라 요삼일육선교회 1409 2019.02.13
53 말세에 성령을 주신 목적 요삼일육선교회 1373 2019.01.09
52 더 좋은 곳으로 나아가라 (1) 요삼일육선교회 1304 2018.12.12
51 바른 지식이 충만해지라 요삼일육선교회 1167 2018.11.14
50 근신하고 깨어 기도하라 요삼일육선교회 1436 2018.10.17
49 분수를 알고 사명에 충실하라 요삼일육선교회 1201 2018.09.12
48 잘못된 서원을 주의하라 요삼일육선교회 1358 2018.08.08
47 무엇이 우상인가? 요삼일육선교회 2126 2018.07.11
46 진노의 하나님 미션퍼블릭 1516 2018.06.07
45 현대인을 속박하는 4대 귀신 미션퍼블릭 1919 2018.05.02
44 말씀과 기도를 가까이 하라 미션퍼블릭 1951 2018.04.04
43 율법도 소중히 여기라 미션퍼블릭 1889 2018.03.07
42 예언을 멸시하지 말라 미션퍼블릭 2000 2018.02.07
41 영적인 참된 스타가 되라 미션퍼블릭 2053 2018.01.10
40 믿음이 주는 축복 미션퍼블릭 2003 2017.12.13
39 말씀과 하나 되십시오 미션퍼블릭 2563 2017.10.26
38 겸손한 사람 미션퍼블릭 2278 2017.09.14
37 심슨의 성결론(6) 영에 대한 7가지 정의 미션퍼블릭 2015 2017.08.17
36 심슨의 성결론(5) 성령으로 충만해지십시오 미션퍼블릭 2361 2017.07.13
35 하나님을 아는 믿음 미션퍼블릭 2653 2017.06.15
34 자기 우상화를 극복하라 미션퍼블릭 2720 2017.05.11
33 보고 믿으려고 하지 말라 미션퍼블릭 2209 2017.04.19
32 골로새서를 쓴 이유 미션퍼블릭 3117 2017.03.02
31 심슨의 성결론(4) 자신을 내어드리십시오 미션퍼블릭 2930 2017.02.02

update